자유게시판


개가 아픈데...

2018.04.13 14:28

Pooh 조회:329

회사 회식이 오늘 잡혀 있고.. 개가 지지난주부터 아파서 계속 경과를 보고

있었는데, 병원도 갔다오고 했습니다. 어제 밤에 2번이나 발작 일으켜 오늘 퇴근하고

병원 데려 갈려고 했는데...

회식인데 그깟 개 아픈것 때문에 빼냐고... 늦게 동물병원 하지도 않을건데 회식 빼냐고..

자기 아이는 아파서 학교도 못 가는데, 집에 안 가고 회식 간다는데 어딜 회식 빠지냐고...


누군가에게는 그깟 개 일지 모르겠지만, 저희집에서는 가족 입니다.

저희 아이 가는 동물병원은 24시간 동물병원이라 밤 늦게도 진료를 하는데... 야간 진료의

경우 추가 3만원의 진료비를 더 내야 하긴 하지만, 낮에 시간 안되는 저로서는 그것마저도

감사할 뿐 입니다.


오늘 하루 일하는데 기분 정말 더럽네요.

나이가 12살 되더니... 자주 아픈것 같습니다. ㅠㅠ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8] 맑은하늘 2018.03.30 445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08155
28362 준용군님을 따라서... 저도 지름 신고 [8] updatefile 노랑잠수함 04.26 79
28361 구글에서 용돈 받았습니다.^^ [15] updatefile 노랑잠수함 04.26 84
28360 요즘도 인터넷 익스플로어만 접근이 가능한 곳이 있군요. [9] 해색주 04.24 163
28359 [준용군님 따라하기] 네, 질렀습니다.(feat. 차) [13] 박영민 04.24 186
28358 [준용군님 따라하기] 저도 큰거 하나 질렀습니다. [12] update 아싸 04.24 208
28357 집을 내놓을까 합니다. [31] 바보준용군 04.23 303
28356 저도 간만에 큰거 하나 질렀습니다 [20] update 바보준용군 04.23 278
28355 이혼할까 하는데요.. [32] 뿌뿌아빠 04.22 522
28354 이상한 회사 빤스런(?) 했던 경험... [8] Pooh 04.21 251
28353 국도로 다니는 것도 꽤 괜찮군요. [5] SYLPHY 04.21 215
28352 충동 지름 신고 [18] 해색주 04.21 240
28351 오랜만에 앰프 바꿨습니다. (생존신고겸) [4] file 앙겔로스 04.20 225
28350 백수 반년차 반녀간 취업 4번-_- 전부 빤쓰런한 후기 [12] 바보준용군 04.20 253
28349 세월호 sbs 블랙하우스...전문가라는 이들이 데이터로 이야기하지 못하는 모습 [6] 맑은하늘 04.20 260
28348 x나오게 x세네요-_- [15] 바보준용군 04.18 346
28347 신나게 만들어 댔네요. [8] file Lock3rz 04.18 277
28346 뭐 어떻게든 시간이 가기는 가는 군요 ^.^;; [13] file 냉소 04.17 365
28345 또 다른 대륙의 실수 [8] file matsal 04.17 479
28344 4년이 흘렀군요. [6] file 로미 04.16 339
28343 애플이 간만에 잘한 일 [5] file matsal 04.15 378

오늘:
401
어제:
1,829
전체:
11,081,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