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새해 벽두부터

2018.01.10 11:27

해색주 조회:293

과음과 식사량 조절을 오가고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변비로 고통받고 있습니다. 두통과 변비 없는 나름 괜찮은 삶을 살고 있었는데, 갑자기 이렇게 되어버렸네요.

식사량을 줄이면 늘 있는 현상이기는 한데 솔직히 두렵습니다. T_T 살을 많이 빼야 하는 상황이기 때문이죠. 앨러지가 도져서 퇴근후 집에서 맥주 한 잔(삶의 즐거움)도 그만둬야 할 상황입니다. 이 와중에 평정 및 승진 기간이라 스트레스도 몇 백배이네요. 어제 면담하다가 인사부 찾아가겠다는 항의도 듣고 멘붕이 온적도 있었습니다.

직무라는 옷이, 1년이 다된 지금도 잘 안맞네요. 스트레스가 만병의 근원이라는데, 이렇게 몸으로 나오니 당황스럽더군요. 아 글을 쓰다 보니 신세한탄글이 되어 버렸네요. 객관적으로 보면 제가 대학생때 가장 이상적이라고 생각했던 모습으로 살고 있습니다.

그런데 직무 스트레스가 좀 크네요. 예전에는 할부 지름으로 시름을 달랬으나 이젠 그것도 안되고. 아흑... 오늘은 정시 퇴근하고 헬쓰장이나 가야겠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0] 맑은하늘 2018.03.30 2591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0556
28761 Tmap 안전운전 할인이 쉽지 않네요. [9] update 수퍼소닉 01.14 118
28760 지름은 지름으로 [1] file 스파르타 01.13 145
28759 워드프레스 멀웨어 [1] TX 01.12 123
28758 글로벌 월급 루팡의 하루 -_- [5] file 바보준용군 01.11 194
28757 닌텐도 스위치 구매 하였습니다. [8] 스파르타 01.11 135
28756 헛된꿈이 현실이 되고 있습니다. -네번째 이야기 그럴 줄 알았다... [8] powermax 01.10 190
28755 지름엔 신고(?) [5] file 앙겔로스 01.10 108
28754 만족할만한 스마트폰이 없네요. [15] 수퍼소닉 01.09 175
28753 CES 2019에서 낯익은 부스가 있네요. [2] file jubilee 01.09 158
28752 바보짓... [6] powermax 01.08 144
28751 cnc가 연결이 안된다 싶더니 [2] file 스파르타 01.07 124
28750 자 여러분의 선택은? [8] powermax 01.07 141
28749 스쿠프 발목 연골 소생기 [8] file 타바스코 01.06 189
28748 자동차 내비를 수리했습니다 -_- [11] 바보준용군 01.06 186
28747 아이폰은 정말 가격이 인정사정 없군요. [13] 해색주 01.05 195
28746 미국은 확실히 방송 판 크기가 다르네요. [2] file 앙겔로스 01.03 220
28745 소소한 지름을 했습니다. [8] 해색주 01.03 201
28744 폭풍같이 질렀네요-_- [12] 바보준용군 01.02 196
28743 3d프린터 2호 초기 불량 이네요. [6] file 스파르타 01.02 125
28742 후우, 컴터를 키니 기분이 놓이네요. [2] 최강산왕 01.02 139

오늘:
2,260
어제:
3,567
전체:
11,752,6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