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확고한 주관

2018.06.30 23:52

해색주 조회:246 추천:1

  나이를 먹으면 남의 말을 듣지 않고 자신의 확신이 생긴다고 말합니다. 제가 20대때에는 할아버지로만 여겨졌던 40대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같은 부서에서 좀 다른 일을 하게 되면서 사람들을 많이 만나게 되고 발표도 많이 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느끼는 것은 내가 저랬나 싶었을 정도로 사람들이 자신들의 일에 확신을 갖고 있었던 겁니다. 그리고 다들 자기들의 방식이 옳다고 철썩같이 믿었다는 거죠. 저는 사람들을 관리하는 방법도 이게 맞나 싶을 정도로 고민하고 맞춰서 테스트를 하는 성격이었습니다.


 주변의 조언도 많이 구하고 싫은 이야기도 많이 들었는데, 주로 사람들은 싫은 이야기는 싫어하더군요. 저도 잘하는 것은 없지만 그래도 조언은 늘 피하게 되더군요. 이렇게 저렇게 제안은 많이 해도 확고하게 이건 아니다 라고 말하는 적은 드물어요. 실제 피드백이 안좋았을때 그것을 잊지 않고 말하는 것은 여전하지만요. 사람들과 일하는 방법도 배운대로 하려고 노력하는데 안통하는 사람들도 있더군요.


 이래서인지 자신들이 저보다 낫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더러 있더군요. 실력이 없어서 생각이 많고 확고하게 말하지 못한다고 생각을 하는 사람들이 주로 그래요. 늘 좀더 괜찮고 나은 방법이 없을까 그리고 새로운 방법이 없을까 생각하는데, 그게 우유부단한 것으로 보이더군요. 문제는 저렇고 도전하거나 뒷담화를 하는 사람들이 제 기준으로는 말이 앞서고 오히려 실력은 떨어진다는 것이었습니다. 정말 실력이 있는 사람은 인정받고 더 나은 길을 알아서 찾아 가더군요.


 사람들과 일하는게 쉽지는 않다는 생각이 드는 요즘입니다. 특히나 자기에 대한 평가가 외부 평가가 일치하지 않을 때 자기에 대해서 고민하기 보다 팀장이나 환경에 대해서 비난부터 하는 사람은 말이죠. 저는 일을 잘하는 사람을 좋아하는데, 일도 별로이고 말도 많고 남들에 대해서는 이래저래 평가하면서 자기에게는 관대한 사람을 혐오합니다. 말만 앞서는 사람들을 무척이나 싫어하는데 이제는 저도 지쳐서 내색을 하게 되더군요. 위인전에 나오는 사람들은 사람들을 감화시키고 카리스마로 일을 시킨다는데, 나는 당장 있는 사람들도 어떻게 관리를 못하는구만 이런 생각이 들더군요.


 늘 몸에 안맞는 옷을 입고 있는 것은 아닌지 고민입니다. 승진을 해야 급여가 오르는 구조라서 내년 승진을 목을 메고 있기는 한데, 말도 안듣는 팀원과 어떻게 잘 원만하게 지낼지 고민입니다. 내보낼 수도 없고. 사람들은 나이가 먹으면 확고한 주관이 생긴다는데 저는 늘 이게 최선일까 맞는 것일까 혼자서 고민을 하니 말입니다. 


  우리 집 둘째가 좋아하는 모모랜드 주이 올려봅니다.


restmb_jhidxmake.php?idx=5&simg=2018022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0] 맑은하늘 2018.03.30 2437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0379
28512 각 지역 날씨....기상 요원님들 출동해 주세요 [10] 맑은하늘 08.23 158
28511 태풍피해가 없도록 대비하세요... [3] 다솜진주 08.22 152
28510 복학해야 해서 구매 하였습니다. [7] file 스파르타 08.20 328
28509 소소한 diy - 고물 오디오 자동으로 켜기 [9] file 건설노무자 08.19 282
28508 세탁기 청소..(약간 협오?) [7] file 인간 08.18 277
28507 이직했습니다. [25] SYLPHY 08.18 317
28506 Palm m515 배터리를 싼 가격으로 교체 성공 [20] file 두치 08.17 272
28505 또 왔네 왔어요 +_+ [19] file 바보준용군 08.14 405
28504 자바가 유료화 되었다고 하네요. [5] 해색주 08.13 462
28503 오랜만에 KPUG 들러봅니다. Palm m100과 함께...! [16] file 이강원 08.13 328
28502 모형 근황 [5] file matsal 08.12 195
28501 구글 카메라 포토스피어 없어졌나보네요 [7] TX 08.11 219
28500 새 건물과 네트워크 선로, 와이파이. [6] TX 08.10 232
28499 펌, 링크] palm 새로운 모델 유출 [9] file 앙겔로스 08.10 286
28498 왔어요 왔어 !!!!! [6] file 바보준용군 08.09 272
28497 [지름 은 아름 다워라] 질렀습니다....드디어 ....드디어 ㅠㅠ [6] 바보준용군 08.08 314
28496 Nice boat [9] file matsal 08.08 229
28495 컴프레샤 방음부스 DIY [8] file matsal 08.07 383
28494 상태를 알 수 없는 palm m515 2개 -> 잘 됩니다. [20] file 두치 08.06 308
28493 오늘 주행거리 20만 마일을 돌파 하였습니다. [15] file minkim 08.06 297

오늘:
363
어제:
3,216
전체:
11,557,6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