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왔노라, 보았노라, 질렀노라.

2018.05.19 00:18

해색주 조회:354 추천:1

 정작 제가 사고 싶어하는 노트북은 클리앙 장터에서 찾아보고 있습니다. 이번에 지른 것은 3개나 됩니다.


  • 식기 세척기 : 6명 대가족의 설겆이를 아내 혼자 해서 제가 같이 하고는 했는데, 이제는 너무 힘들어요. 결국 식기세척기 새로 주문했습니다. 아직 안왔고 싱크대 내장형이라서 공사를 해야 하는데 연락이 없네요. 오면 좀 삶이 편해질 것 같습니다.
  • 아들 의자를 샀습니다. 시디즈인데 뒤로 제쳐지는 기능도 있어서 큰애가 대만족중입니다. 원래 책상이 높고 의자가 낮아서 오래 있으면 어깨가 아프다고 투정해서 샀습니다.
  • 지금 사는 곳이 1층이라서 습도가 높습니다. 제습기를 안돌리면, 방향제용 커피가루에 곰팡이가 필 정도지요. 그래서 다나와에서 가장 잘 팔리는 것으로 제습기 질렀습니다. 빨래도 그렇고 책이 많은 아이 방에 틀어놔야겠습니다. 제 방에도 좀 있기는 하네요.

 이번달에도 카드값이 꽤 많이 나왔는데 당분간 치킨이랑 맥주를 끊어야겠습니다. 노트북은 하나 새로 장만하고 싶었는데 당분간은 카페나 이런데 말고 방에 콕 쳐박혀서 공부해야겠어요. 불타는 금요일인데, 10시 넘어서까지 일했더니만 한 주의 피로가 덕지덕지 붙는군요. 행복한 주말 되세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9] 맑은하늘 2018.03.30 1267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08847
28436 2,500통의 편지... [13] file 노랑잠수함 06.19 253
28435 잡다한 케이스들입니다 [6] file 건설노무자 06.18 200
28434 기말 고사가 끝났습니다. [12] 해색주 06.17 174
28433 일나간지 일주일이 되었습니다.... [9] 아싸 06.17 174
28432 고추간장(혹은 고추다대기)이라는 음식을 아십니까? [13] file 냉소 06.17 186
28431 '부유하는 혼'을 읽었습니다 [2] hmc 06.17 140
28430 이런걸 구매 하였습니다. [2] file 스파르타 06.17 175
28429 이런! 메시가!!!~~ [1] 별날다 06.17 136
28428 (boxing) 한국 중량급 혜성 백현만 FATES 06.15 188
28427 LeEco LE 2(X522) 셀폰을 구입했습니다. 간단소감... [6] 돈돈돈까스 06.14 362
28426 월드컵 저만 관심 없나요? [7] 최강산왕 06.14 218
28425 CVID: Complete, Verifiable, Irreversible Democracy [5] SYLPHY 06.13 213
28424 베트남 다낭 여행기 [4] 쿠후^^ 06.13 252
28423 자동커피머신을 구매 했습니다. [10] file 스파르타 06.12 279
28422 리모콘 바꿨습니다... [3] file matsal 06.11 274
28421 아랫배가 무지막지하게 아파서 [10] 바보준용군 06.11 330
28420 갑자기 아이패드가 엉뚱한 이유로 땡기는군요. [3] 해색주 06.10 290
28419 소확행... [5] Pooh 06.10 270
28418 투표하고 왔는데... [2] file matsal 06.09 269
28417 투표하고 왔습니다. [2] file powermax 06.09 238

오늘:
1,001
어제:
1,722
전체:
11,179,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