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 글은 필요 없다! 한 줄이면 충분하다! [예전 한줄메모 보기]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글수 21,092
21092
공부해야 할건많은데 너무 피곤하기도 하고 집중을 할수가 없네요^^; 내일 회사 일찍가서 늦게까지 해야겠습니다. 18.12.11
바보준용군
21091
사람이 행복해지려면 두가지중 하나는 있어야 한다고 봐요. 지능과 행운. 운(성품이라고 말해도 될듯 합니다)은 있다가도 없는거고 잘 알수도 없는 거리 머리라도 좋은지 나쁜지 정도는 판단해서 나쁠건 없다고 봅니다. 18.12.11
최강산왕
21090
저도 그냥 물어보는 거라고 생각은 합니다. 머리나쁜 사람이면 그럴 수 있죠. 그런데 머리나쁜 사람은 미안하지만 피하는게 상책입니다. 18.12.11
최강산왕
21089
다만 본인 조건은 좋지 않으면서 상대방 조건에 대한 기준이 엄청 높은 사람들이 문제겠죠 18.12.11
hmc
21088
결혼적령기 여성으로서는 당연할 겁니다 20대 연애가 아니니까요 18.12.11
hmc
21087
아무튼간에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거래재개네요. 와중에 모건스탠리는 BUY KOREA를 외쳤습니다. 미국채 장단기 금리역전 이후 1년6개월 ~2년3개월 사이에 자산시장이 전고점을 경신할 확률이 낮지 않죠. 슬슬 파티가 클라이막스로 가는 기분인데 i) 클라이막스가 맞는지 확인하고, ii) 클라이막스 뒤에는 파티장이 문을 닫는다는 걸 알고 시장에 참여하는게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18.12.11
SYLPHY
21086
돈 보고 만나는거지, 사람 보고 만나는건 아닌 게 되니까요. 돌려 생각하면 연봉이 낮으면 안 만나겠다는 얘기가 되고요. 궁금할 수 있는데, 몇번 본 적도 아니고 사귀는 사이도 아닌데 물어보는건.. 앞으로 다른 일이 생겼을 때도 일단 비교부터 하고 시작할 것 같은 느낌이라고 해야 할까요? 18.12.11
SYLPHY
21085
그냥 궁금해서라고 봅니다. 이십대 초반이 아니면 현실적으로 궁금할 수도 있는 질문일 겁니다. 사소한 걸로 좋은 인연을 차지 마시기 바랍니다. 18.12.11
왕초보
21084
SLYPHY님// 대부분 그렇답니다. 18.12.11
해색주
21083
시일야방성대곡 18.12.11
왕초보
21082
오늘의 차알못 고속도로는 참편 합니다-_- 18.12.10
바보준용군
21081
내부 세차까지 말끔히-_- 했으니 9000원 번셈 치겠습니다-_- 앞으로 자동세차장 애용 할려고요 18.12.10
바보준용군
21080
잡플래닛 연봉 나오는거 전 몰랐네용. 18.12.10
TX
21079
손세차장 따신물 나오구요.. 대신 실내까지 하고나면 9천원쯤 들죠.. 18.12.10
TX
21078
어제의 차알못 하녀울에는 손세차 하지 말자 -_- 5000원 자동세차비 아끼자고 먼지터리개로 먼지좀 딱아내고 세제 뿌리고 걸래로 딱아내려는 순간. 얼어버리네요 -_- 겨울철 세차는무조건 자동세차장 가야겠습니다 -_- 18.12.10
바보준용군
21077
이성에 대해 함부러 이야기 하는건 어려운 이야기지만 아마 결혼적령기에 있는 여성 특히 20대 후반 30 중반 여성이라면 상대방의 경제적 능력을 우선적으로 보는듯 싶더군요 급여중 기본급이나 상여가 얼마인지 추가 수입은 있는지 부동산이나 차량은 뭔지 -_- 사람의 인연이라는게 돈으로 얼키게 되면 그순간부터 거래가 되어 버리는듯 싶습니다 18.12.10
바보준용군
21076
제가 어디 다니는지는 다 알고, 요즘엔 잡플래닛(유료)이나 크래딧잡(무료)가면 연봉은 다 알 수 있는데 왜 물어본건진 의문입니다. 아무튼간에 얘기하다가 나온 다른 것들과 함께.. 이건 아니란 생각이 들더군요. 18.12.10
SYLPHY
21075
소개팅으로 몇 번 만나다가 연봉을 물어보길래 그만 뒀습니다. 기본급과 인센티브를 나눠 물어보던.. 이건 소개팅이지, 선이 아닌데. 18.12.10
SYLPHY
21074
하루하루 매순간 최선을 다해야지요 ~~ 18.12.09
맑은하늘
21073
춥긴 추운가 봅니다 -_- 창문이 얼어서 안열리네요 18.12.09
바보준용군

오늘:
747
어제:
3,367
전체:
11,639,8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