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싹소모임


꼬따오는 태국에서도 다이빙이라고 하면 꼭 들어갈 아름다운 곳입니다.


꼬따오의 꼬는 섬이라는 뜻이고, 따오는 거북이라는 뜻이죠. 한국식으로 이야기 하자면, 거북이 섬이랄까요?

방콕 카오산로드에서 룸프라야 버스를 타고 하룻밤 또는 아침 일찍 탑승해 반나절을 가면 꼬따오로 갈 수있는 춤폰에 도착을 합니다.


이곳에서 페리를 타고 3시간 정도를 가면 꼬따오가 나오는데요, 참 아담한 섬 마을 이였습니다.


그곳에서는 많은 스쿠버 다이버 샾들이 있는데요, 제가 선택한 곳은 부다뷰 리조트. 예전부터 태국에만 가면 알던분의 소개를 받아서 참 안락하게 다이빙을 즐기다 왔습니다.


다이빙 라이센스는 오픈워터 어드벤스 정도면 일반인은 거의 문제가 없을정도로 다이빙을 즐길 수 있습니다. 태국은 특히나 아시아에서는 필리핀과 함께 다이빙을 배우기 좋은 곳이기 때문에, 혹시 이쪽으로의 여행을 생각한다면, 다이빙을 배워보는걸 강력 추천드립니다.


IMG_0992.jpg

짜잔~ 물고기 도감을 펼쳐 봐야 겠네요;;; 저 물고기가 어떤건지 까먹었습니다. OTL




IMG_0996.jpg

이때가 첫 입수한 날로 알고 있습니다. 보트 다이빙은 높이가 꽤되어서 뛰어 내릴때 좀 무섭기도 하죠




IMG_0997.jpg

저 바다는 대략 몇십 미터는 될겁니다;;; 하지만 부력장치가 있어서 전혀 걱정할 필요는 없어요...




IMG_1001.jpg

바다에 다이빙을 하면 엄마의 품처럼 따뜻하고 편안합니다. 처음 이퀄라이징(귀의 압력평형)을 하는데 다른 분들은 고생을 했지만

전 별다른 고생 없이 잘 되었네요.




IMG_1002.jpg

처음 오픈워터를 따러 가던날의 학습장소 입니다. 수심 12미터인데요, 이곳에서 기본적인 다이빙에 대한 훈련들을 배웠습니다.





IMG_1004.jpg

돌아다니다 보면 수족관에서나 볼수 있던 물고기를 눈앞에서 볼 수 있습니다.





 IMG_1006.jpg

짜라잔~ 이 사진은 침몰된 선박을 탐험했던 사진.





IMG_1007.jpg

침입자를 경계하는 우리 조그마한 바다 가재님 입니다.





IMG_1012.jpg

다이빙을 하는 분들은 선박이 버린 폐그물 제거작업등도 합니다. 폐그물에 걸려서 힘이 빠져 헐떡거리는 바라쿠타~~




IMG_1013.jpg

살 가망성은 없어보여 나중에 가지고 올라와 버렸습니다;; 원래 바라쿠타는 강력한 이빨이 있어, 저렇게 취급(?)하지 못합니다.





IMG_1014.jpg

아웅~ 심심해서 자는 포즈 한번 취해봅니다. ㅎㅎ;;





IMG_1019.jpg

진짜 다양한 물고기들이 있습니다. 시야도 맑어서 참 좋았어요.





IMG_1020.jpg


IMG_1023.jpg


IMG_1024.jpg


IMG_1025.jpg


IMG_1026.jpg

미잘미잘 말미잘~





IMG_1027.jpg


IMG_1028.jpg


뭐 사실 엑티비티라는게 사진을 보면 감이 안옵니다. 몸으로 느껴봐야 하는것이지요...


하지만 강력히 추천드립니다. 일생에서 깊은 바다에 몸을 한번 담궈보는것은 정말 빼놓을 수 없는 기쁨이라고, 그리고 그렇게 어렵지도 않고 힘든 경험도 아닙니다. 도전해 보세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Z Watch 관련 정보 KPUG 링크입니다. [9] 星夜舞人 2013.12.10 198227
공지 Z Watch 스마트폰별 (타블렛별) 호환성 체크 부탁드립니다. [15] 星夜舞人 2013.12.10 201896
95 |여행한당| 여행한당이 정식으로 출범하였습니다. [7] yohan666 06.11 2888
94 |여행한당| 여행당 창단 기념으로... [3] 인포넷 06.12 2886
93 |여행한당| 늙기 전에 한번 가보고 싶은 여행코스... [18] file yohan666 03.29 2878
92 |여행한당| 환전 관련... [4] 인포넷 07.10 2870
91 |여행한당| 2010방랑기 (14)-KL의 자존심! 쌍둥이 빌딩 가기 [6] file yohan666 07.01 2864
90 |여행한당| 암벽등반 맨손릿지에 대하여~~! [4] file 자갈시계 02.09 2815
89 |여행한당| 2010방랑기 (8)-톈진 미녀와 저녁식사 [7] file yohan666 06.30 2800
88 |여행한당| 2010방랑기 (4)-18시간 뭘 하면서 보냈을까?-3 [6] file yohan666 06.27 2799
87 |여행한당| 그 사이에.. [2] Sihaya 08.12 2789
86 |여행한당| 여행... [4] 인포넷 08.05 2785
85 |여행한당| 아담은 왜 이곳에 왔을까... 스리랑카 아담스피크 여행기 [4] file yohan666 05.31 2776
84 |여행한당| Mount Rainier.. [3] file ds1dvm 07.10 2755
83 |여행한당| 2010방랑기 (34)-12시간 싱가폴 방랑기 (1) [6] file yohan666 07.16 2706
82 |여행한당| 5.10을 넘어서,, [6] file 자갈시계 02.11 2679
81 |여행한당| 2010방랑기 (9)-6월 27일 정리 [5] file yohan666 06.30 2641
» |여행한당| 태국 꼬따오에서 배운 스쿠버 다이빙의 추억[사진압박] [7] file yohan666 02.07 2636
79 |여행한당| [여행한당]소모임 창당 맴버를 모집합니다. [30] file yohan666 06.10 2623
78 |여행한당| 2010방랑기 (7)-6월 25일,26일 정리 [4] yohan666 06.27 2593
77 |여행한당| [여행한당]소모임을 구성해 보려 합니다. [5] yohan666 06.10 2527
76 |여행한당| 인도의 화장실 문제... [12] yohan666 02.04 2516

오늘:
2,727
어제:
2,361
전체:
12,921,7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