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싹소모임


기차여행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 중의 하나는 옆자리에 앉은 사람과의 대화
그리고 기차에서 파는 도시락이 아닐까 합니다.

중국어가 서툴지만 외국인이라는 장점을 살려서 옆 사람과 중학교 영어 수준의 대화를 합니다.

하와유 암파인땡큐 엔듀? 베리웰 땡큐.

맞은편에 앉은 미녀는 청더까지 간다고 합니다. 청더는 베이징에서 버스로 2시간 거리에 있는 고원지대죠. 여동생이 일하는 곳이라 합니다. 그 미녀 옆에 앉은 분은 3시간 뒤면 내린다고 합니다. 아싸 가오리 입니다. 자리가 텅텅 빌 수록 야밤에 자리에 누워 갈 수 있는 확률이 커지기 때문입니다. 이런 저런 이야기를 나누고 저녁시간에 맞추어 기차 도시락 판매원이 도시락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중국 도시락 판매는 재미있는 것이 있습니다.

도시락을 대부분 가까운 역에서 공급받는것이 아니라, 찬처라고 우리의 식당차에서 만들어 공급합니다.

그래서 만들어진 도시락은 카트에 담겨서 판매를 하게 되는데요. 처음에는 15위안으로 판매를 하다가 판매가 잘 되지 않는지 10분뒤 이내 같은 도시락을 10위안으로 할인하여 판매합니다. 다른점이 있다면 15위안 도시락보다 약간 식었을 뿐. 내용물은 같은 도시락 입니다.


YH251907.jpg
음… 반찬은 역시나 다 튀기거나 볶거나 해서 기름기가 좔좔 흐릅니다. 이걸 먹고 나면 얼굴에 기름 공장이 풀가동 할 것 같습니다.

도시락을 판매하는 직원은 도시락이 잘 팔리지 않는다며 투덜 댑니다. 30분후 5위안(900원)짜리 도시락이 등장합니다. 하지만 내용물과 크기는 아까 15원짜리의 반정도 이군요.

왜 5위안짜리 도시락은 아마 도시락이 먹고 싶지만 돈을 절약하고 싶은 분들을 혹하게 만들어 구매로 이루어지도록 만들어진 것 같습니다. 도시락을 판매하는 판매원은 그때 그때 사람들의 분위기나 구매 여부에 따라서 도시락의 가격과 질을 결정하는 뛰어난 비즈니스 맨입니다.

5위안짜리 도시락은 밥에 반찬 2가지 정도 입니다. 음… 그냥 먹기에는 약간 빈약한 것 같습니다. 하지만 이것도 상당히 유용합니다. 바로 컵라면에 넣어 먹을 밥이 필요할 때 딱 맞는 사이즈 입니다.

중국 기차에는 뜨거운 물이 있어서 커피나 녹차나 컵라면을 먹을 수 있습니다. 이것이 만약 한시간 두시간 거리라면 별로 유용하지 않지만, 장시간 타야 한다면 아주 중요한 요소가 됩니다.

대부분 중국 사람들은 기차를 타기전에 컵라면을 싸가서 기차에서 허기진 배를 채웁니다. 물론 기차 내에서의 카트에서도 판매를 합니다만 가격은 거의 2배가 비싸군요.

아. 그리고 팁. 이것은 중국분에게 배운 팁인데 말이죠.. 컵라면에 비엔나 소시지와 삷은 달걀을 넣어서 먹으면 엄청 맛있답니다. 제 필수 기차 먹거리 요소 입니다.

이렇게 배도 채우고 하니 이제 저녁 7시군요. 앞으로 16시간 남았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Z Watch 관련 정보 KPUG 링크입니다. [9] 星夜舞人 2013.12.10 197893
공지 Z Watch 스마트폰별 (타블렛별) 호환성 체크 부탁드립니다. [15] 星夜舞人 2013.12.10 201519
115 |여행한당| [여행한당]아시아 여행자의 집합소 카오산로드 [8] file yohan666 06.10 10695
114 |여행한당| 올림피아, 솔덕 온천. [3] file ds1dvm 07.11 5371
113 |여행한당| 중국 심천의 야시장 탐방기~ [22] file yohan666 07.18 4729
112 |여행한당| [여행한당]이번에 떠나는 내몽골 여행 계획 [1] file yohan666 06.10 4534
111 |여행한당| 푸켓에 간다면 먹어볼만한 홀리데이인 시푸드 부페 [3] file yohan666 01.18 4344
110 |여행한당| [여행한당]스리랑카 구식 열차만 할수 있는 놀이? [7] file yohan666 06.10 3496
109 |여행한당| 전갈 꼬치 맛 보셔봤나요? [5] yohan666 01.20 3436
108 |여행한당| 2010방랑기 (12)-말레이시아 KL LCCT에서 노숙하기 [2] file yohan666 07.01 3387
107 |여행한당| 2010방랑기 (2)-18시간 뭘 하면서 보냈을까?-1 [3] file yohan666 06.26 3345
106 |여행한당| [여행한당]카오산로드에서 흔히 볼수있는 별미? [4] file yohan666 06.10 3329
105 |여행한당| 2010방랑기 (1)-새로운 시작 [3] yohan666 06.26 3314
» |여행한당| 2010방랑기 (3)-18시간 뭘 하면서 보냈을까?-2 [10] file yohan666 06.26 3145
103 |여행한당| 2010방랑기 (38)-태국의 세계적인 암벽등반 포인트 "끄라비" [6] file yohan666 09.01 3135
102 |여행한당| 미얀마 바간 사진 모음 1 [10] file 로켓단® 01.08 2994
101 |여행한당| 휴가 계획 관련 질문... [2] 인포넷 06.25 2974
100 |여행한당| 콜럼비아 아이스필드... [6] file ds1dvm 09.10 2974
99 |여행한당| 2010방랑기 (6)-공짜라서 좋은 베이징 겉핥기(2) [5] file yohan666 06.27 2956
98 |여행한당| 2010방랑기 (5)-공짜라서 좋은 베이징 겉핥기(1) [5] file yohan666 06.27 2945
97 |여행한당| 중국 다녀오겠습니다~^^ [5] 어떤날 07.31 2933
96 |여행한당| 7월 휴양림 숙소 예약이 시작되었습니다. [3] ducky 06.13 2894

오늘:
2,322
어제:
2,971
전체:
12,415,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