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질러라~!

2019.02.23 17:47

해색주 조회:308

 출근해서 일하다가 우울한 마음에 그동안 미뤄뒀던 에어프라이어 7리터짜리 질렀습니다. 5리터짜리가 요즘 대세이기는 한데, 우리집 식구가 많아서 7리터 정도는 되어야 2번 안하게 되더군요. 집도 큰걸로 옮기고 차도 11인승이고, 하다 못해 이제는 에어프라이어도 특대형으로 사게 되었습니다. 이제 이걸로 사면 당분간은 치킨 타령은 안해도 되지 않을까 생각을 합니다. 에어프라이어로 굽기 전에 튀김가루 묻혀주고 그러면 좋다고 하더군요.


 오늘 나와서 일하는데, 옆에 과장님이 저보고 갱년기 아니냐고 묻더군요. 요즘 고등학교 시절이 그립기도 하고 그때 친하던 친구들과도 다 멀어지고 그래서 생각이 나서 멍하니 밖을 쳐다보고 있었거든요. 온도를 재기 시작한 이후 가장 더웠다는 1994년에 천주교 동아리에서 축제 준비한다고 웃고 떠들고 놀러다니고 바닷가까지 가서 야영했던게 떠오릅니다. 그때 정말 더워서 아스팔트까지 녹고 그랬는데, 그때는 어려서(고2) 그랬는지 마냥 좋았습니다. 대천 해수욕장까지 몇 시간동안 버스를 타고 가면서도 즐거웠고 친구들과 정말 친했던 그때가 좋았습니다.


 어머니는 모범생이었던 아들이 공부는 안하고 놀러다니고 이상하게 변했다고 걱정이 많으셨는데, 지금 보니 참 죄송하네요.

 

 The Cranberries의 "Dreams"를 듣다가 우연히 1994년의 미치도록 덥던 고2 여름날이 생각났습니다. 그때 유행하던 음악이 왕정문의 "몽중인"인이었거든요. 그때까지만 해도 홍콩 영화가 지금처럼 망가지지는 안았는데 말이죠. 벌써 15년이나 지났습니다. 노느라 정신 없던 저는 고3 올라가면서부터 열심히 공부하고 그래서 대학은 갔습니다. 물론 봄방학과 여름방학때 어머니께 종이 한 장 남기고 놀러간적은 있기는 했지만요.


 에어프라이어 지름기 쓰다가 갑자기 추억으로 돌아갔네요. 조만간 사용기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655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1134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4] KPUG 2019.10.17 1172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4358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2663
28742 노무현 문재인 조국 유시민 이재명 왜 사람들이 술안주거리 삼아 헐뜯을 까요 [11] 바보준용군 09.27 393
28741 유물(?) 출토 [11] file 낙하산 09.25 420
28740 태풍에 별다른 피해 없으시기를 [2] 해색주 09.22 207
28739 참 빠르게 변하네요. [5] 해색주 09.22 252
28738 운전 하는데는 아무래도 용기보다는 주의가 더 필요할 듯 합니다. [6] file minkim 09.21 313
28737 뜻밖의 수리완료? [6] file 타바스코 09.20 322
28736 옆동네 난리난 것을 보면서 옛날 생각이 나는군요. [38] file 왕초보 09.19 655
28735 요즘 무자게 갖고 싶은거 [11] 바보준용군 09.17 395
28734 아이폰 8을 사는 것은 어떨까요? [7] 해색주 09.15 393
28733 아이폰 SE2 가 여태 못나온 이유 [6] file matsal 09.13 496
28732 아이폰 12 예상 [3] matsal 09.11 458
28731 아이폰11은 별거 없군요 [5] matsal 09.11 367
28730 펌/ 옆동네/ 조국 그렇게 살지 마시라 [7] 맑은하늘 09.07 583
28729 청문회 금태섭은 X 맨 ?? [10] 맑은하늘 09.07 317
28728 검찰 총장 [9] 낙하산 09.07 268
28727 구라 제거기(보안프로그램 제거기) 최고입니다. [4] 해색주 09.06 618
28726 국회 청문회를 보고 있습니다. [7] 왕초보 09.06 228
28725 고3인 큰 아이가 이제 대학 입시 원서를 준비합니다. [17] 냉소 09.04 298
28724 조국 기자간담회 다들 보고 계시겠죠? [5] 건설노무자 09.02 335
28723 크롬북 사러 갑니다, [4] 해색주 09.01 307

오늘:
794
어제:
2,365
전체:
13,328,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