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인터넷의 변화

2020.06.04 21:21

TX 조회:448

삶과 지식을 기꺼이 털어놓던 예전의 인터넷이 아닌 것 같아요.
지식과 정보가 공유되던 곳엔 뻘글이 더 많고 조금이라도 도움되는 정보를 얻는곳이면 가짜 입소문을 만들려는 사람들이 존재하고.
인터넷 산업이 발전할 수록 커뮤니티는 폐쇄화 되네요(검색이 되지 않는 앱내 커뮤니티 활성화)
예전엔 노트북이나 카메라 사고싶으면 리뷰 검색하면 정성스런 리뷰가 공짜로 나왔죠.
이젠 유툽에서 봐야하니 광고에 내 시간을 지불하고 결론은 한눈에 안들어오구요.
모든 정보가 값을 쳐주는 곳-유투브-에 진열되다보니 문자나 사진으로는 정보를 얻기가 힘듭니다.
SNS도 초기엔 다른사람의 삶을 들여다볼 수 있었는데 이제 다들 안올리려 하고..
프라이버시측면에선 좋지만 다른사람의 삶을 볼 기회가 줄어드네요.
한때 유행했던 인싸 마케팅의 원인이랄까.

다른 사람 뭐 하고 사는지 모르니 소외감을 느끼는데 인싸는 이런걸 소비해 라고 속삭이는 거죠.
되려 진짜 오프라인으로 만난 사람들의 입에서 나오는 정보가 귀합니다.
넷플릭스 뭐볼지도 '넌 요즘 뭐보냐' 해서 추천하는걸 봐요.
사람들을 만나면 '요즘 사람들 뭐하고 사냐?' 하는 질문도 심심찮게 받습니다.
왜 나한테 물어보는거죠? 나도 모르는데.
ㅎㅎ 그런면에서 케퍽 글은 귀해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1499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1844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5] KPUG 2019.10.17 1915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5100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4284
28876 수술 끝나고 쉬고 있습니다 [13] 별날다 09.11 282
28875 아직은 무탈합니다. 하지만... [15] 맑은하늘 09.11 258
28874 페가서스호를 업그레이드 하고 있습니다 !!! [7] file 바보준용군 09.10 267
28873 고장 나라는 녀석은 안나고, 엉뚱한 녀석이 갔네요. [2] 해색주 09.09 309
28872 성인광고 글 삭제 완료(냉무) [3] 포로리 09.08 169
28871 저장 장치... 암걸리겠네요 [15] 엘레벨 09.07 290
28870 넷플릭스에 가입했습니다. [12] 해색주 09.06 278
28869 방송대의 새로운 학기가 시작되었습니다. [12] 해색주 09.02 271
28868 차박 다니다가 보니 -_-...탑차...아니면 스타렉스 뽐뿌가 -_-... [16] 바보준용군 08.31 733
28867 미국에서 인사드립니다. [13] 음악축제 08.28 337
28866 돈만 있으면 정말 이사 가고 싶습니다 ㅠㅠ [10] 바보준용군 08.27 339
28865 어쩌다보니 구매했습니다. [8] file 스파르타 08.26 262
28864 꿈... [9] 맑은하늘 08.26 179
28863 제습기 AS 다녀왔습니다. [9] 해색주 08.20 270
28862 또 이상한걸 사왔습니다 -_- [8] file 바보준용군 08.20 320
28861 백만년만에?? 책방에 가서 책을 구매 했습니다. [10] file 박영민 08.17 295
28860 무선 청소기 구매 완료, 그냥 샀어요. [20] 해색주 08.16 272
28859 책상을 정리하다... [7] file Alphonse 08.14 306
28858 샤오미 미박스S 샀어요. [7] 해색주 08.11 362
28857 이런 질문 해도 되는지 모르겠습니다만 [14] 엘레벨 08.11 318

오늘:
498
어제:
1,114
전체:
13,876,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