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노하우


3. HAM - 교신으로 얻는것 ,정크시장

2011.07.29 15:06

타바스코 조회:4931 추천:2

안녕하세요

 

 

가상이지만 적중률  90% 이상의 시나리오를 먼저 보여드리겠습니다

 

 

여러분은 햄이 되기위해 자격증도 취득하고 허가도 마쳤습니다 무전기는 중고로 구매했지만 상태가 맘에 듭니다

 

투메타라고 불리는 주파수에서 교신이 가능한 자동차용 무전기를 집에서도 사용하고, 때론 떼다가 차에서도 운용하기로

 

했습니다 더불어 핸디라 불리는 워키토키같은것은 등산을 가게되면 사용해 볼려구 저렴한 맛에 하나 장만했습니다

 

하지만 선듯 교신을 해볼 엄두가 안납니다 그래서 얼마동안 선배들의 교신을 들어 보기로 했습니다

 

그러나 큰기대는 급실망으로 바뀝니다 타바스코의 말대로 고생고생 하면서 겨우 도착했는데

 

무전기에서는 하루 종일 조용합니다 혹시 고장인가 싶어서 인터넷을 뒤져서 이것저것 모르지만 조작해봅니다

 

누군가 교신을 해야 듣고 배울텐데 하루종일 들리는거라고는 택시기사와 화물트럭기사들의 잡담만 들립니다

 

그들은 내가 배운거와 전혀 다르게 운용을 합니다;;;  

 

도저히 안되겠습니다 

 

목청을 가다듬고 내가 직접 교신을 해볼려고 CQ CQ ~외쳤지만 돌아오는건 누군가가 장난치는지 칙칙~하는소리만

 

나옵니다 그래도 끈질기게 cq을 내봅니다 와우~ 드디어 누군가가 응답해옵니다

 

등에는 식은땀이 흐르고 무슨말인지 나도모르게 횡설수설합니다

 

상대방이 개국을 축하한다며 앞으로 자주만나자고합니다    나는 정말 이말을 믿었습니다

 

다음날 어제의 즐거움을 떠올리며 힘차게 CQ를 냅니다

 

그러나 어제의 행운은 더이상 없었습니다....

 

목이 터져라 불러보지만 고요하기만 합니다 하루종일 틀어 놓았더니 오늘은 두명이 나온거 같습니다

 

여러날이 지나고 내머리속에는 이런 말이 맴돕니다..."타바스코 이짜슥~"

 

....이러기를 여러날...그리고 여러해....

 

어느날 문득...내콜싸인이 생각안납니다 "어! 내콜싸인이 머더라?"

 

 

- 끝 -

 

 

 

이제 미래를 알려드렸으니 저를 원망하는 일은 없으시기를 바랍니다^^;;

 

어떤 취미든 가만히 누워있으면 감이 떨어져주는 취미는 없습니다 시작할때 목표를 잘 정하셔서 자신이 어려움을 이겨내야 합니다

 

스스로 즐거움을 찾지 못하면 결국 위의 시나리오와 딱 맞아 떨어지게 될것입니다

 

----------------------------------------------------------------------------------------------------------------------------------------------------------------------

 

 

# 교신으로 얻는것

 

 

제경우 일단 친구는 아니더라도 아는 사람이 많아 졌습니다 좀 어려운일이 있으면 부탁해볼 그런 사람들은 아니고

 

그냥 친분이 있는 사람들입니다 어디나  비슷하지만 오프라인을 저는 항상 경계합니다

 

업계에서? 오래 살아남을려면 적당한 간격유지는 필수입니다

 

 

그리고 나날이 늘어가는 세계각지에서 오는 QSL카드들 입니다

 

저는 교신량이  별로 안되서 일년에 1천장정도 사용하는거 같습니다만 많이 하시는분은 1만장도 발송한다고

 

합니다 이정도 되면 손으로 필기하기엔 너무 벅찬지라  프린터를 이용해서 스티커에 찍어서 붙입니다

 

그래도 한번에 백장정도 할려면 몇시간은 족히 걸립니다 QSL카드를 작성하기 무서워서 교신을 안하신다는분 많습니다;;

 

카드회수율은 좋을땐 6~70% 정도 되는거 같습니다 거의 대부분의  카드는  연맹을 통해 보냅니다 한달에 4000원정도의

 

회비를 내면 무료로 중계가 됩니다(안되는 경우도 많은데 설명하기는 너무 복잡하고 나중에 알게 됩니다)

 

퇴근하면서 우편함에 또 한통의 카드가 왔더군요 하루의 피로가 다풀립니다

 

이름도 생소한 나라 '조지아' 입니다 이친구는 교신량이 어마어마해서그런가  아주싼 카드를 발행하는군요

 

P7300017.JPG

 

scrcap_008.jpg

 

 그나라의 위치나 문화,  기후같은거..많이 알게됩니다 그리고 더불어 우표수집도 자동으로 됩니다 

P7300018.JPG

 

 

그리고 형편없는 영어실력이지만 울렁증은 전혀 없습니다 오히려 당당한 콩글리쉬에 상대방이 당황합니다^^;;

최소한 어학연수는 가야 없어진다는 영어울렁증은 많은 외국인과 자주 간단한 대화라도 하다보니 없어져 버렸습니다

 

그러나 영어를 배우기 위해서 햄을 할려고 하신다면  그냥 학원에 가셔서 배우는게 훨씬 빠르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교신시 사용하는 영어는 별거 없습니다 비영어권의  무선사들이 만나면 때로는 영어가 모국어인 사람은 못알아 들어도 우리끼리는

 

잘통하는 영어를 하곤합니다^^;; 

 

 

그리고 전기,전자에 관한 나름의 지식들이 많이 쌓입니다  

 

학생때 그냥 교양으로나 들었던 회로이론을 아주 두꺼운책을 사다가 죽기살기로 공부합니다

 

집에는 오실로스코프를 비롯해서 다양한 계측기들이 구석구석 있습니다

 

땜질할려고 납도 2Kg짜리로 구입합니다 ;;;

 

교신만 하면됬지 왠 납땜질이냐구요?  좀더 나은 교신을 할려면 뭔가 작업이 필요해집니다 지금은 이해 못하시겠지만...

 

햄은 딱 4종류라고 합니다

 

1. 교신은 뒷전이고 땜질만 죽어라고 함

 

2. 교신은 정말 열심히 하지만 저항값도 읽을줄 모름

 

3. 교신은 뒷전이고 많은 사람을 만나고 다니면서 두꺼비 잡기만 열을 올림

 

4. 교신도 열심이고 적당히 땜질도 잘함

 

 

그리고 마지막으로 얻을 수 있는건 어워드(Award)입니다

 

국내에서 발행하는것 중에서 우리나라 행정구역단위로 번호를 붙여놓고(KDN) 모두 교신할경우 받을수 있습니다

kdn.jpg

* 2011년 현재 변경된 부분이 있습니다

 

 

그런데 이게 이전에 설명한 100개의 엔티티와 교신하는것(DXCC)보다 더힘이듭니다 이유는 교신을 할려고 해도 상대방이 없다면? 입니다

 

그외 제일 유명한 DXCC어워드가 있습니다 100엔티티를 교신하고 증명되면 줍니다(그냥은 안주고 돈내고 신청해야 합니다^^)

 

이 어워드를 받으면 액자에 넣어서 떡하니 붙여놓는 무선국들이 많습니다 그만큼 자랑스럽다는 이야기지요

 

scrcap_009.jpg

 

전체 340개중에 100개가 무슨 대수랴 싶지만 일단 한번해 보시면 만만치 않습니다

 

무엇보다 카드를 받는 컨펌이 가장큰 문제입니다 교신국 중에는 $$만 챙기고 카드는 안보내주는 $$헌터들이 많습니다

 

그리고 후진국일수록 거의 우편물이 도난당해서 때로는 비싼등기로 보내기도 합니다 (그래도 타지키스탄은 안보내줍니다 내$$돌리도~)

 

암튼 이런 어워드를 목표로 교신을 하면 한층더 재미있고 목적의식도 생깁니다

 

광화문 교보문고에 가시면 "세계의 어워드"라는 책이 있는데 두께가 죄와벌 정도 됩니다...그정도로 어워드가 많습니다

 

 

 

 

# 정크시장 

 

JUNK 시장은  햄들이 정해놓은 특정 날짜에 자신이 필요없는 물건들을 들고 나와서 팔기도하고

 

서로 얼굴을 보면서 이야기도 나누는 일종의 만남의 장입니다

 

현재는 개인적으로 물건을 들고 나오시는분은 잘 없구요 거의 장사들이 나옵니다만...동대문풍물시장 뺨치는 물건들로 가득합니다

 

특히 미군 용품이 많이 나오고 그외에 안테나나 무전기...온갖 잡동들이 다나옵니다

 

서울은 매월 2번째 일요일에 연세대학교 야구장에서 대략 09:00 ~ 12:30까지 열립니다

 

물건을 볼줄아는 눈만 있으시다면 고물속에서 의외의 횡재를?  하는경우도 많습니다 예전에는 미군들이 버리고간 팜들이

 

많이 보였는데 요즘은 그런거는 없고 요상한거만 나오고 있습니다

 

가장 크게 열리는곳이 서울이고요 그외의 지방은...조금 초라합니다만...물건구입보다 얼굴을 보러 나오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참고로 대구는 매월 3번째일요일에 유통단지 전자관근처...거기가 어디더라...한번둘러보시면 보여요..에서 열립니다

 

기대는 접으시고 오시는것이 좋습니다

 

정크시장에서는 연맹의 간이천막이 차려지고 거기서 QSL카드를 접수하고 또 새로 도착한 카드를 받기도 합니다

 

햄생활을 하면서 색다른 재미를 느끼게 해주는 곳입니다만... 오프라인은 항상 적당히 하는게 좋다고 충고 드리고 싶습니다;;;

 

 

이정도로 마무리하고 마지막 에피소드편에서 뵙겠습니다

 

에피소드 바로가기 --> http://www.kpug.kr/index.php?page=2&document_srl=698569

 

그럼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5 똥개 주인이 쓰는 중고차 구매 이야기 (2-4) - 자동차보험은 어떻게 들어야 할까? [2] iris 05.27 4291
124 구글홈으로 아두이노(ESP8266) 컨트롤 [8] 건설노무자 02.09 4407
123 [HP] DV6 시리즈 바이오스 언락 [4] file Lock3rz 01.12 4498
122 맛있는 치즈 파치킨 바게트 [1] file 스파르타 05.05 4535
121 경차와 함께하는 법 (2) [13] iris 01.01 4565
120 경차와 함께하는 법 (마지막편) [4] iris 01.24 4583
119 자신의 컴퓨터에 깔려있는 어도비 플레쉬 플레이어 버전 체크하기 file yohan666 05.11 4615
118 [여행]중국 비자연장을 할때 필요한것, 쉬운곳, 어려운곳 [10] yohan666 03.07 4633
117 똥개 주인이 쓰는 중고차 구매 이야기 (2-1): 자동차의 기본 제원 보기 [10] iris 03.01 4654
116 정전식 스타일러스 만들기 [27] file Lock3rz 02.18 4657
115 고속버스 도착시간 예상하기 - 티맵이용 [3] SON 10.02 4780
114 책 스캔할 때 가독성 높이기 [11] west4street 03.06 4822
113 킨들3를 워드프로세서로 [2] kindler 05.07 4861
112 교통사고 합의 요령 [3] yohan666 03.12 4901
» 3. HAM - 교신으로 얻는것 ,정크시장 [10] file 타바스코 07.29 4931
110 자동차 보험 이야기. [4] file 산신령 02.21 5120
109 C 드라이브 용량 조금더 확보하기 [7] 악튜러스 멩스크 02.04 5136
108 のろのろ日本語 제 01강 [13] file Mongster 12.05 5140
107 백수 준용군의 간단 찹쌀 백설기 만들기. [1] 준용군 01.19 5148
106 호텔에서 궁상떨며 초특급 빨래하기 [25] file yohan666 09.14 5168

오늘:
1,837
어제:
2,273
전체:
13,406,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