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회사 짤렸습니다.

2018.05.22 13:14

아싸 조회:674

에효.....

아침에 일 가서 즐겁게 하루를 시작하고, 상사와 오늘, 그리고 한주의 일 스케줄을 잡고 일 하고 있는데, 상사가 울상을 하고 들어오네요.

"본사에서 이야기 나왔다. 너 오늘이 마지막 날 이란다..."

자기도 몰랐다고, 이제 알았다고 이야기 하는데, 뭐 회사원이 언제 짤릴지 모르는 인생이라....

이번이 평생에 세번째 잘리는건데, 이제는 무덤덤 하네요.

집에와서 와이프랑 이야기 좀 하고, 이 전에 다니던 회사에서 다시 오라고 이야기도 나오고 해서, 그런데 다시 돌아가고는 싶지 않지만, 먹고살기위해 뭔들 못하겠느냐 라는 생각이 들기도하고.... 뭐 그러고 있었습니다.

그러다가 한군데 생각난 곳이 있어서 이력서를 보냈습니다.

그리고 두시간뒤에 그곳에서 연락이.....

금요일날 인터뷰가 잡혔습니다.


인터뷰 잘할수 있게 다들 홧팅 보내주세요~!


-------------------------------------------------------------------------------------------------------------------------------------------------------------------------------


제가 그동안 케퍽을 멀리해서 많은 분들께 제가 처한 상황을 제대로 못 알려드린것 같아 죄송합니다. (아무도 궁금해 하지 않는다 아싸야...ㅜ.ㅜ::)

전 지금 미국 남부 캘리포니아 살고 있구요, 이민온지 이제 28년이 되어갑니다.

미국 회사는 이런식은 사람 자르는건 합법이구요, 그걸 문서화해서 처음에 계약에 넣구요, 대신 그렇다고 사람을 막 자르지는 않습니다.

제가 하는 일이 토목 공학 엔지니어 인데요, 이쪽 바닥이 워낙 좁아서, 평판이 정말 중요합니다. 그런데 그 평판 이란게 개인한테만 적용되는것이 아니라, 회사에도 적용 되기때문에 서로서로 말 안나게 조심하는 편이죠.

많은 분들께서 정말 많이 걱정해 주시고, 신경써 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이번으로 3번째 짤리게 되네요. 제가 그만둔거 까지 합쳐서 다음번 회사 찾으면 이제 13년 경력에 7번째 회사를 찾게 됩니다. 점점 인터뷰 스킬만 늘어가네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2981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1136
28905 멘탈 회복 스트레스 날리기 2일차 입니다 [5] 바보준용군 05.25 63
28904 꼰대력 테스트라고 하네요 [7] file 바보준용군 05.24 134
28903 갑자기 일들이 틀어지기 시작하면서... [7] Electra 05.23 148
28902 오랜만(?) 에 생존기 올립니다. [6] 인간 05.19 197
28901 DRAM과 물리적 한계 [17] 왕초보 05.16 301
28900 아이싸다 아이 조타 -_- [4] 바보준용군 05.15 228
28899 cctv [6] TX 05.14 184
28898 v50 대란이라는데. [4] 해색주 05.13 433
28897 알리 요즘 배송 저만 옴팡 걸린 건가요? [6] 프로스트292 05.13 144
28896 당분간 해외쇼핑은 쉽지 않겠네요. [7] 수퍼소닉 05.13 174
28895 지름도 쉽지 않군요. [7] 해색주 05.12 179
28894 다큐. 성공스토리. 기능한국인 [3] 맑은하늘 05.12 118
28893 기사/ 착한 사람이 호구되지 않는법 [1] 맑은하늘 05.11 190
28892 근황...맑은하늘의 사업 &...생존신고 [10] 맑은하늘 05.11 169
28891 지름신고 및 생존신고 [13] file Lock3rz 05.11 124
28890 유튜브를 시작했습니다.^^ [29] 노랑잠수함 05.09 231
28889 요즘 지른게 참 많네요-_- [10] 바보준용군 05.08 194
28888 봄꽃 시즌이 거의 끝나가네요. [5] 수퍼소닉 05.08 108
28887 큰 아들이 군에 입대합니다.. [14] 인규아빠 05.07 223
28886 시계 지름신고 [16] file 타바스코 05.06 218

오늘:
2,695
어제:
2,839
전체:
12,155,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