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시간은 참 빠르군요.

지난 해, 개인적으로도 힘들고 바빴지만 일말의 희망을 가질 뻔했는데...

연말, 나라를 뒤흔든 얼어죽을 종자들 때문에 그 일말의 희망이 끊어질 동 말 동 하고 있습니다.ㅠㅠ


뭐, 그래도 새해는 새해니까요~

다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늘 멋진 날들 되시길 바랍니다.


제가 서예를 배운지 5년이 되어 갑니다만...

아직 영 서툴기만 합니다.ㅠㅠ

지난 연말, 서예를 배우는 문화원에서 연말이라고 작품을 내라고 해서 별 생각없이 선택한 글이...

목계지덕(木鷄之德)입니다.

장자 외편에 나오는 글이라고 합니다.

그 중 뒤의 두 글자는 빼고 목계만 선택해서...

전서체로 열심히 열심히 썼습니다. 대략 300장 정도 썼는데 말이죠.

정작 그 중 선택된 건 처음 썼던 10장 중에서 하나였습니다. ㅠㅠ

전시회 끝나고 작품을 돌려 받은 게 어제였는데...


그걸 들여다 보다 문득... 아! 올해가 닭의 해구나~

그래서 비록 졸필이지만 슬쩍 올립니다. ㅋㅋ


20161212_104526-1.jpg

참고로 낙관도 제가 직접 새긴 겁니다.^^ 


다른 분들은 보통 낙관을 한 세트, 많아야 두 세트 정도 갖고 계십니다.

한 세트 새기는 데 적어도 20만원 정도 하니까 많이 새길 수는 없겠죠.

저는 직접 새기다 보니 무지 많습니다.

세트 구성은 귀찮아서 안 하고...

적당히 좋은 돌 구하면 하나 새기고..., 마음에 안 들면 갈아내고 또 새기고...

하다 보니 지금 대략 20개 가까이 새겼네요.

저 작품에 낙관 찍을 때, 다른 분들이 제 걸 보고 뭔 낙관이 이렇게 많아? 라며 놀라시더라고요.

새겨 놓은 낙관을 두루두루 찍을 정도로 서예 실력이 늘어야 하는 게 관건이겠죠? ㅎㅎ



서예... 참 어려워요.ㅠㅠ


이번에 저와 같이 작품을 쓰신 분 중에서 한분의 작품도 소개합니다.


락재인화 (樂在人和)

20161214_114744-1.jpg

이것 역시 전서체인데...

엄밀하게 말하면 전서체라기 보다는 금문체에 가깝다고 하더군요.

금문체는 글자 형상을 임의로 변형할 수 있다고 하더군요.

물론 그것도 다 그럴 실력이 되어야 하는 거겠지만 말이죠.^^

저 네 글자 중에서는...

마치 사람이 큰 볼일 보는 것같아 보이는 글자, 사람인(人)자가 제일 재미있고...

십자가 비슷해보이는 재(在)도 마음에 들더라고요.

어느 정도 써야 저 정도 멋진 글을 쓸 수 있을지...


정유년에 정유라도 잡혔고...

다들 멋진 한 해가 되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8] iris 2011.12.14 405587
28259 a1 색상 교체 [2] updatefile 스파르타 02.18 90
28258 이상화 선수 축하합니다.. 수고했어요. [1] 별날다 02.18 56
28257 마가 끼인 한주(많이도 고장 나고 많이도 질렀습니다) [8] update 바보준용군 02.17 156
28256 [지름] 저렴한 블루투스 열전사 프린터 [6] file 박영민 02.15 206
28255 과잉근심 [6] file FATES 02.12 322
28254 19금 이상한게 생겼습니다. [6] file 바보준용군 02.12 361
28253 제습기가 또고장이 났습니다-_- [4] 바보준용군 02.12 203
28252 제천 참사가 그렇게 일어났군요 [2] matsal 02.11 301
28251 나라 걱정은 노숙자 걱정? [3] file FATES 02.10 310
28250 우리가 누리는 행복이 얼마나 많은 사람들의 노력 위에 있는 것인지 [1] matsal 02.10 212
28249 평창올림픽 입장권가격 vs 88서울올림픽 입장권가격 [4] file 타바스코 02.09 305
28248 amazon kindle paperwhite 샀어요. [3] 하얀강아지 02.09 256
28247 작년은 몸이 여기 저기 아팠습니다. [6] 바보준용군 02.09 264
28246 최근 삭제처리 한 성인광고들... [3] file 맑은샛별 02.09 293
28245 수도권과 그외 지역의 의료품질 차이 [22] SYLPHY 02.07 392
28244 행복한 가정은 모두 비슷하지만, 불행한 가정은 저마다 사정이 다르다. [2] SYLPHY 02.07 338
28243 안마의자 구입했어요! [11] file 돈돈돈까스 02.06 331
28242 [후방주의]라고 아시나요? [10] 해색주 02.05 457
28241 결국 윈도우10 클린 설치를 하게 만드네요. (인사이드 프리뷰 신청하지 마세요 ㅇ,.ㅇ) [4] 최강산왕 02.05 355
28240 예전부터 이상한 댓글들(포털 뉴스) [1] 바보준용군 02.04 350

오늘:
1,099
어제:
1,142
전체:
10,961,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