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시간은 참 빠르군요.

지난 해, 개인적으로도 힘들고 바빴지만 일말의 희망을 가질 뻔했는데...

연말, 나라를 뒤흔든 얼어죽을 종자들 때문에 그 일말의 희망이 끊어질 동 말 동 하고 있습니다.ㅠㅠ


뭐, 그래도 새해는 새해니까요~

다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늘 멋진 날들 되시길 바랍니다.


제가 서예를 배운지 5년이 되어 갑니다만...

아직 영 서툴기만 합니다.ㅠㅠ

지난 연말, 서예를 배우는 문화원에서 연말이라고 작품을 내라고 해서 별 생각없이 선택한 글이...

목계지덕(木鷄之德)입니다.

장자 외편에 나오는 글이라고 합니다.

그 중 뒤의 두 글자는 빼고 목계만 선택해서...

전서체로 열심히 열심히 썼습니다. 대략 300장 정도 썼는데 말이죠.

정작 그 중 선택된 건 처음 썼던 10장 중에서 하나였습니다. ㅠㅠ

전시회 끝나고 작품을 돌려 받은 게 어제였는데...


그걸 들여다 보다 문득... 아! 올해가 닭의 해구나~

그래서 비록 졸필이지만 슬쩍 올립니다. ㅋㅋ


20161212_104526-1.jpg

참고로 낙관도 제가 직접 새긴 겁니다.^^ 


다른 분들은 보통 낙관을 한 세트, 많아야 두 세트 정도 갖고 계십니다.

한 세트 새기는 데 적어도 20만원 정도 하니까 많이 새길 수는 없겠죠.

저는 직접 새기다 보니 무지 많습니다.

세트 구성은 귀찮아서 안 하고...

적당히 좋은 돌 구하면 하나 새기고..., 마음에 안 들면 갈아내고 또 새기고...

하다 보니 지금 대략 20개 가까이 새겼네요.

저 작품에 낙관 찍을 때, 다른 분들이 제 걸 보고 뭔 낙관이 이렇게 많아? 라며 놀라시더라고요.

새겨 놓은 낙관을 두루두루 찍을 정도로 서예 실력이 늘어야 하는 게 관건이겠죠? ㅎㅎ



서예... 참 어려워요.ㅠㅠ


이번에 저와 같이 작품을 쓰신 분 중에서 한분의 작품도 소개합니다.


락재인화 (樂在人和)

20161214_114744-1.jpg

이것 역시 전서체인데...

엄밀하게 말하면 전서체라기 보다는 금문체에 가깝다고 하더군요.

금문체는 글자 형상을 임의로 변형할 수 있다고 하더군요.

물론 그것도 다 그럴 실력이 되어야 하는 거겠지만 말이죠.^^

저 네 글자 중에서는...

마치 사람이 큰 볼일 보는 것같아 보이는 글자, 사람인(人)자가 제일 재미있고...

십자가 비슷해보이는 재(在)도 마음에 들더라고요.

어느 정도 써야 저 정도 멋진 글을 쓸 수 있을지...


정유년에 정유라도 잡혔고...

다들 멋진 한 해가 되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KPUG 8기 운영진 투표 종료 [24] 웹마스터1호기 2017.03.13 1338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8] iris 2011.12.14 401902
28281 로저 무어를 회상하며... [1] newfile 별날다 05.25 65
28280 1년 더 재약정으로 결정했습니다 new 지니~★ 05.25 85
28279 내가 아저씨가 되었음을 느낄때 [3] 바보준용군 05.24 158
28278 한화 감독님이 바뀌었네요. [2] 해색주 05.23 161
28277 미드추천: Breaking Bad [2] 영진 05.23 142
28276 노트북 하나를 빼고 태블릿으로 라디오 듣고 있습니다. [7] file 대머리아자씨 05.23 196
28275 5월 23일, 잊지는 않으셨지요 ? [4] 사드사랑 05.23 176
28274 득남 했습니다. [23] 포도+아빠 05.23 169
28273 아이패드 프로에서 갤럭시탭S3으로...다시 아이패드 프로로...ㅠㅠ [4] 돈돈돈까스 05.22 198
28272 한겨레 구독 13년을 정리하며 [7] file SYLPHY 05.21 366
28271 질러라~ SSD질렀습니다. [6] 해색주 05.20 320
28270 즐겨찾기에서 3군데 주소를 삭제했습니다. [6] 대머리아자씨 05.19 372
28269 SBS 수준 [9] file matsal 05.18 492
28268 겟 아웃 소감 [2] matsal 05.17 369
28267 맥북이 편할 때도 있네요. [12] file SYLPHY 05.16 433
28266 창문형 공기필터 근황 [3] file matsal 05.16 428
28265 아이폰 만들기 ㅋ [3] 영진 05.16 418
28264 김치전에는 막걸리 [4] file 맑은샛별 05.16 308
28263 무언가 영화 소감 [1] matsal 05.15 344
28262 지나간 생일의 자축 생일 선물... [10] file Pooh 05.14 398

오늘:
3,054
어제:
3,862
전체:
10,335,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