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시간은 참 빠르군요.

지난 해, 개인적으로도 힘들고 바빴지만 일말의 희망을 가질 뻔했는데...

연말, 나라를 뒤흔든 얼어죽을 종자들 때문에 그 일말의 희망이 끊어질 동 말 동 하고 있습니다.ㅠㅠ


뭐, 그래도 새해는 새해니까요~

다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늘 멋진 날들 되시길 바랍니다.


제가 서예를 배운지 5년이 되어 갑니다만...

아직 영 서툴기만 합니다.ㅠㅠ

지난 연말, 서예를 배우는 문화원에서 연말이라고 작품을 내라고 해서 별 생각없이 선택한 글이...

목계지덕(木鷄之德)입니다.

장자 외편에 나오는 글이라고 합니다.

그 중 뒤의 두 글자는 빼고 목계만 선택해서...

전서체로 열심히 열심히 썼습니다. 대략 300장 정도 썼는데 말이죠.

정작 그 중 선택된 건 처음 썼던 10장 중에서 하나였습니다. ㅠㅠ

전시회 끝나고 작품을 돌려 받은 게 어제였는데...


그걸 들여다 보다 문득... 아! 올해가 닭의 해구나~

그래서 비록 졸필이지만 슬쩍 올립니다. ㅋㅋ


20161212_104526-1.jpg

참고로 낙관도 제가 직접 새긴 겁니다.^^ 


다른 분들은 보통 낙관을 한 세트, 많아야 두 세트 정도 갖고 계십니다.

한 세트 새기는 데 적어도 20만원 정도 하니까 많이 새길 수는 없겠죠.

저는 직접 새기다 보니 무지 많습니다.

세트 구성은 귀찮아서 안 하고...

적당히 좋은 돌 구하면 하나 새기고..., 마음에 안 들면 갈아내고 또 새기고...

하다 보니 지금 대략 20개 가까이 새겼네요.

저 작품에 낙관 찍을 때, 다른 분들이 제 걸 보고 뭔 낙관이 이렇게 많아? 라며 놀라시더라고요.

새겨 놓은 낙관을 두루두루 찍을 정도로 서예 실력이 늘어야 하는 게 관건이겠죠? ㅎㅎ



서예... 참 어려워요.ㅠㅠ


이번에 저와 같이 작품을 쓰신 분 중에서 한분의 작품도 소개합니다.


락재인화 (樂在人和)

20161214_114744-1.jpg

이것 역시 전서체인데...

엄밀하게 말하면 전서체라기 보다는 금문체에 가깝다고 하더군요.

금문체는 글자 형상을 임의로 변형할 수 있다고 하더군요.

물론 그것도 다 그럴 실력이 되어야 하는 거겠지만 말이죠.^^

저 네 글자 중에서는...

마치 사람이 큰 볼일 보는 것같아 보이는 글자, 사람인(人)자가 제일 재미있고...

십자가 비슷해보이는 재(在)도 마음에 들더라고요.

어느 정도 써야 저 정도 멋진 글을 쓸 수 있을지...


정유년에 정유라도 잡혔고...

다들 멋진 한 해가 되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KPUG 8기 운영진 투표 종료 [24] 웹마스터1호기 2017.03.13 790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8] iris 2011.12.14 401331
28237 약정을 재약정하느냐... 기기 변경이냐... 고민이 많습니다. [1] updatefile 지니~★ 04.24 81
28236 달달이3 4기가 2개를 사왔습죠.....그러나... [8] 바보준용군 04.23 193
28235 주말에 노가다를 했습니다 [5] updatefile 건설노무자 04.23 151
28234 제 세컨 노트북입니다. (자랑?) [2] file 파나메라911 04.23 181
28233 오래된 공지 정리했습니다. [4] update 포도+아빠 04.22 131
28232 오늘부터 번개 달립니다. (번개 공지) [4] 포도+아빠 04.22 109
28231 15년도 개천 예술제 타임랩 동영상입니다. 박영민 04.22 60
28230 출근길 영상 (Feat. 자전거), 퇴근 추가 박영민 04.22 77
28229 저도 랩탑 사진 올리겠습니다. (개인적으로 비추 - _ - ; ) [4] file 최강산왕 04.19 333
28228 인터넷중독증 2번째 file 영진 04.17 280
28227 소나타 뉴라이즈 잠깐 살펴보고 왔습니다. [5] SYLPHY 04.16 327
28226 좀 작은 핸드폰으로 바꾸고 싶어요. [17] 하얀강아지 04.16 396
28225 제가 쓰는 Laptop 한번 올려봅니다. [3] file 야채 04.14 394
28224 제가 쓰는 노트북 [3] file SYLPHY 04.14 371
28223 아수스 T100chi 산 지 6개월 만에 고장이네요. [9] 가을 04.13 350
28222 L200HA 훠얼씬 쓸만하네요 [6] matsal 04.13 367
28221 크롬북 반품 포기 [2] matsal 04.12 381
28220 인터넷중독의 문제 [6] 영진 04.12 343
28219 크롬북 잘못 샀네요. [13] matsal 04.11 466
28218 [유감] 유나이티드 항공 사태 -- 유나이티드 더러운 반격 시작 [12] 사드사랑 04.11 574

오늘:
1,052
어제:
5,165
전체:
10,225,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