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전자동에서 에스프레소 내려서 아메리카노 마시면 약간 텁텁한 느낌이고

원두 봉투에 적힌 테이스팅 노트의 맛이 느껴지지 않았습니다.

핸드 드립은 깔끔한 맛과 그 맛들을 상상(?) 할 수는 있었는데..

그래도 기기 탓은 하지 않았습니다. 제 입맛이 구려서 그럴 거라 생각 했는데..

브레빌 밤비노.. 계속 헤메고 있는 중이지만 물총 현상은 해결 했구요..

지금 가지고 있는 그라인더(바라짜 버추소)의 한계인지.. 

지금 그라인더의 눈금이 2 입니다. 여기서 더 내려가봤자인데..

그라인더 뜯어서 다시 한번 청소하고 영점이라는 걸 한번 맞춰 봐야겠습니다.

그게 되는지 모르겠지만.. 커피머신과 같이 구매할려고 했던 세테270은

가격이 예전에 제가 봤던 가격이 아니라.. 행사나 업그레이드 하는 도중에

기다리거나 당근에 물건 올라오길 기다리는 중 입니다.


바텀리스 포터필터로 추출 되는 거 확인하면서.. 테스트 하는 중 입니다.

그나마 정추출에 가까운 추출 해서 아이스 아메리카노 한잔 했습니다.

예전에 갤럭시 스마트폰에 번들로 끼어 준 일반 이어폰 듣다가 AKG 이어폰

써보고 놀라운 음질 변화 만큼의 느낌입니다.  

유튜브 보고 미리 예습(?) 한 덕분에 한 20잔만에 추출다운 추출 해 보네요.


가정에서 1~2명이 하루 10잔이하정도 사용하실거라면 브레빌 밤비노 추천 합니다.


비록 새 제품에 밀려 구석에 밀려 난 필립스 커피머신아.. 그동안 수고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 updated 230805Sa [24] KPUG 2023.08.05 1665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4] 맑은하늘 2018.03.30 24579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100] iris 2011.12.14 434659
29625 미국 70일 정도 체류 시 이동 통신 이용 문의 [14] 산신령 06.17 66
29624 미역 불립니다 [7] file 바보준용군 06.15 74
29623 결국 지르고 말았습니다.(안판다네요.) [4] 해색주 06.11 154
29622 엔비디아 다음은 어느 회사가 올라갈까요? [8] 최강산왕 06.10 131
29621 물건을 잃어버리는 것에 대한 넋두리 [12] update TX 06.08 120
29620 교체용 배터리 그냥 구입할 걸 그랬네요. [14] 슈퍼소닉 06.05 162
29619 300 통의 이메일에 섞인 PayPal hacking [7] minkim 06.04 133
29618 간만에 큰 지름할까... 하다 접을것 같습니다 ㅎㅎ [9] 최강산왕 06.01 162
29617 저를 위한 지름을 할 것 같습니다. [7] 해색주 06.01 127
29616 댓글 초고(?) [1] 맑은하늘 05.31 78
29615 오랜만에 구글 지도를 주욱 스치듯이 봤네요 [3] file 맑은하늘 05.31 79
29614 뻘글 - 자게는 첨부가 될듯 합니다 [2] file 왕초보 05.31 64
29613 버정 꿈 이라는 시...&....막국수 [7] file 맑은하늘 05.30 83
29612 뭔가 재미난 기기가 있을까요? [10] 해색주 05.26 195
29611 장난감 팔아서 니뽄 여행 갑니다-_- [8] file 바보준용군 05.22 202
29610 전기차 할인이 있을까요? [5] 해색주 05.21 122
29609 자괴감... [16] 엘레벨 05.17 230
29608 ps4 프로 매드맥스 폴아웃 에디션 [3] file 바보준용군 05.17 116
29607 직구 금지 [9] TX 05.16 201
29606 앞으로 부동산 예상 해봤습니다 [7] file 바보준용군 05.14 239

오늘:
391
어제:
961
전체:
15,231,8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