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저도 얼마전에 알게 된 그분입니다. 채무가 많아서 정상적인 회사생활이 안되어서 4대 보험이 되지 않는 직장 (주로 택배 상하차나 노가다)에서 일해서 매일 빚을 갚고 있는 분이시죠. 제가 보기에는 정말 미래가 보이지 않는 삶인데도 하루하루 소소한 즐거움을 찾으시는 것 같아요. 제가 이분을 보면서 느끼는게 어떠한 상황에서도 저런 작은 행복을 찾는게 중요하다는 겁니다.


 제가 사내 아이들 넷을 키우면서 우울증에 시달리는 아내를 위해서 여행을 다닐 때, 정말 힘들었습니다. 아내는 지쳐서 늘 차에서는 자고 있고 아이들은 항상 시끄럽게 떠들다가 고속도로 들어가면 다 자더라구요. 그러다가 목적지 도착하면 다들 벌떡 일어나서 떠들고 뛰고 그러죠. 저는 이미 운전하느라 파김치가 된 상태에서 아이들과 같이 놀아주고 산에도 올라가고 바다도 뛰어들고 했죠. 참 힘들고 그랬는데, 좀 지나고 나니까 그게 다 추억이 되더군요. 페이스북을 오래 하다 보니 아이들과 놀러갔던 바다, 산, 계곡, 호수가 매일 나옵니다. 힘들고 어려울때 페이스북에서 아침마다 뜨는 사진들을 보면서 힘을 냈죠.


 정말 힘들 때에도 작은 행복을 찾으면서 살아야 된다고 봐요. 뭔가 목표를 위해서 살다가 그 목표를 이루고 나서 사람들이 갈라서는 이유가 많다고 하더군요. 예전에 어느 책에서 읽었는데 말이죠. 어느 부부가 미국에 가서 말리부 해변가에 집을 얻는 것을 목표로 세우고 각자 열심히 살았다고 합니다. 두 분 모두 성공해서 말리부 해변에 집을 얻던 날, 이혼했다고 합니다. 너무나 오랫동안, 행복할 것을 뒤로 미뤄놨기 때문이라고 하더군요. 저도 하루하루 작은 일에서 즐거움을 찾으려고 하고 아이들과도 좀더 많이 놀러 다니고 걷고 여행하려고 합니다.


 혹시 오늘의 행복을 저축하고 계시지는 않나요? 행복은 이자를 낳지 않는다고 합니다.


 제가 계속되는 야근에 우울해서 이런 글을 쓰는 것은 아니에요. T_T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166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700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4] KPUG 2019.10.17 718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3903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2119
28629 어벤저스 엔드게임 보고 왔습니다.(줄거리 없음) [4] 해색주 04.28 186
28628 방안 공기질 [3] file matsal 04.26 254
28627 파운더리와 비메모리 기술 [8] 왕초보 04.24 406
28626 갑자기 여름이 되었습니다. [4] 해색주 04.24 184
28625 공대생의 장난감을 구매하였습니다. [19] file 스파르타 04.22 438
28624 사이판 후기 [4] file 앙겔로스 04.21 267
28623 조용히 4월 16일이 지나가고 4월 19일도 지나가네요. (여긴 아직 19일) [5] 왕초보 04.20 206
28622 오늘 반차라는걸 내봤습니다 [3] 바보준용군 04.17 317
28621 와이퍼빵이라는 것을 아세요??? [20] file 인포넷 04.13 493
28620 용두 위치의 딜레마 [6] file matsal 04.13 350
28619 나이를 먹는다는 것 [4] 해색주 04.13 303
28618 PC 에서 아이폰 음악 듣기 [6] matsal 04.12 345
28617 어제 밤 우트에 킨들페화3 새거 70불에 떴는데... [5] Electra 04.12 202
28616 엔진오일 갈면서 알게된 사실 [14] 바보준용군 04.12 479
28615 되는일이 하나도 없네요...ㅠㅠ [2] 돈돈돈까스 04.12 193
28614 자작 wifi 로버 함 구경하세요 [8] file 건설노무자 04.11 244
28613 애플워치 왔네여 [7] file matsal 04.11 237
28612 극한 자동차정비 ( 전륜허브베어링편) [9] file 타바스코 04.11 511
28611 무기에 대해서 국산화가 필요한 이유[업데이트 완료] [7] 해색주 04.11 212
28610 인류가 드디어 블랙홀을 관측했네요. 우와!! [3] file 별날다 04.11 155

오늘:
1,570
어제:
2,175
전체:
12,913,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