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내일 존윅 보러 갑니다.

2019.06.22 23:57

해색주 조회:251

오전에 방송대 시험보고, 홀가분한 마음으로 존윅3 보러 갑니다. 제가 이런류의 액션 영화를 무척이나 좋아해서 2편도 영화관에서 혼자서 보고 왔습니다. 아내는 제가 혼자 보고 그러는거 싫어하기는 하는데, 이런 영화 좋아하지 않으니 별말이 없네요. 회사에서 일도 많고 운동도 하면서 공부까지 하려니 안되겠더군요. 결국에는 이번에는 과제물 내고 중간시험까지는 어느 정도 봤는데, 정신적으로 피곤해서 다음학기는 어떻게 할지 모르겠네요. 사람이 노력하고 긍정적인 마음으로 살면 된다고 생각했는데, 정신적으로 여유가 없는 상황이 되니 포기할 것은 버려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요.


 물론 공부도 하고 새로운 것도 배우면 좋겠지만, 이제는 컴퓨터 근본적인 지식보다는 코딩과 당장 모델링에 필요한 지식이 급한 판이라서 말이죠. 그런 와중에 여름 계절학기 신청한게 떠올랐습니다. 아, 취소할 수도 없고 짬짬이 강의나 들어봐야겠네요.


 일이 많아서 부서장과 상담했는데, 잘하고 있다고 격려하면서 이것저것 고칠점을 알려주는군요. 주변에서 이제 일을 좀 내려놓고 다른 것도 보라고 하는데, 팀원들에게 알아서 하라고 나는 좀 쉬겠다고 하지를 못하겠네요. 지금도 제대로 관리가 안되어서 주변에서 불만이 좀 있기는 하거든요. 이제 여름입니다. 운동을 열심히 해놔서 기초 체력은 어느 정도 올라왔는데, 정신적인 스트레스 일정에 대한 쫓기는 감정은 그대로입니다. 그래도 제가 좋아하는 일이라서 부서도 옮기지 않고 계속하는거라, 억지로의 느낌은 없습니다.


 잘 살고 있다고 신고하는 글입니다. 용사님처럼 저를 위해서 지르고 먹고 해보려고 했는데, 다음주에는 월말 작업에 소소한 팀회식도 있더군요. 회식 장소 잡는 것도 스트레스이네요. 5명인데, 20대 ~ 40대까지 모두 있어서 말이죠. 최대한 아무 생각 없이 쿨하게 살려고 하니, 주변에서 오해를 많이 하더군요. 내일은 맛있는 것도 좀 먹고 쉬고 그래야겠어요.


 결국 피곤해서 아무데도 못가고 집에서 쉬고 있습니다. 으아, 꽤 피곤하네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546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1050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4] KPUG 2019.10.17 1080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4271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2546
28857 뜬금없는 차 자랑...^^ [14] file 노랑잠수함 02.06 325
28856 쓸때없는 구상 다마스 캠핑카 [13] file 바보준용군 02.05 564
28855 요새 가지고 노는 장난감입니다. [7] Lock3rz 02.04 259
28854 이번엔 대부도 차박을 다녀 왔습니다 ㅡ. ㅡ [11] file 바보준용군 02.02 612
28853 미니멀리즘을 추구해야 하는데 [10] 해색주 02.01 259
28852 오늘도 철없는 아재는 뭔가 쓰짤 때기 없는걸 집에 들였습니다 [6] file 바보준용군 02.01 242
28851 노트북 셋팅이 어느정도 끝났습니다. [3] file 스파르타 02.01 180
28850 새 밥벌이 머신 구매 하였습니다. [19] file 스파르타 01.28 388
28849 미니멀 캠핑을 지향 하는데 졸지에 오토 캠핑이 되버렸네요 [10] file 바보준용군 01.27 286
28848 모두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2] file 박영민 01.25 152
28847 스트레오 콘솔 [6] file 상호아빠 01.24 235
28846 지름신고 [3] file 바보준용군 01.22 229
28845 그나저나 아직도 팜 사용하시는 분 계시나요? [9] tntboom 01.21 253
28844 저도 맥을..... [3] tntboom 01.21 169
28843 요즘 들어 나홀로 떠나는 여행이 좋네요 [13] file 바보준용군 01.19 276
28842 삼성 반도체 기억 3 - 여의주 물고 구름 타니 바람도 순풍이라 ... [11] 별날다 01.19 301
28841 삼성 반도체 기억 2 - 빙하기의 끝 그리고 잠룡 여의주를 물다 [1] 별날다 01.19 193
28840 삼성 반도체 기억 1 - 잠룡의 출생과 깊은 잠 그리고 여명 [3] 별날다 01.19 210
28839 몸이 안좋네요. [4] 해색주 01.18 188
28838 저도 맥을 받아왔습니다., [4] file 스파르타 01.17 223

오늘:
1,352
어제:
2,251
전체:
13,243,8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