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기존에 사용하던 싱크패드 s440 제품 개인적으로 사용하였던 노트북 과 업무용으로 받았던 노트북 제품중 가장 마음에 드는 제품이였습니다. hd 패널에서 유저 개조로 FHD 개조된 제품을 가져와 4년정도 사용하였고 아직 사용에 무리가 없기는 한데 년식 때문인지 HDMI 고장과 키보드가 죽어가고 있기도 해서 고민고민 하다가 결국 오늘 구매하였습니다,.

이번에 구매 고려는 피카소 프로세스 사용과 알류미늄 내지 마그내슘 사용과 1.5kg 정도의 무게 였습니다.

그중 니즈에 가장 만족하는 제품은 레노버 싱크패드 e495였었고 구매까지 갈뻔하다 HP 엔비 X360 모델이 상당히 저렴하게 풀리기도 하였고 가격차이를 생각하면 크게 안나더라구요.

캡처.JPG


또한 SSd가 512로 업그레이드 되기 때문에 이비용과 무게가 1.3kg 이라는점 그리고 팬 사용이 가능하며 기본 포함이라는 점

추가로 type c 3.1 gen2 이기 때문에 여기서 오는 메리트도 상당하였습니다.

다만 ram업그레이드가 불가능한 제품이며 아직 피카소의 정확한 장점들이 나오지 않아서 막 구매하기 꺼려진다는 점과 인텔 대비 전력효율은 뒤쳐진다는 점이 있습니다만 반대로 내장 그래픽 만으로 오버워치 중옵기준 60프레임 유지가 가능하고 (이걸로 게임할건 아니긴 합니다) 성능도 상당히 올라온 제품이며 90만원대 구매할수 있는 모델중 완성도가 뛰어난 제품이라는 장점이 있어서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3500u 모델은 85만원 정도에 구매가 가능하기도 하지만 이왕사는거 그레이드가 높은놈으로 구매를 하였는데 과연 언제쯤 배송올지 기대되긴 합니다.



KakaoTalk_20190728_221723321.png


 여기에 추가로 7500원 짜리 액정보호필름 까지 구매하였으니 당분간 노트북 때문에 스트레스 받는일은 적을듯 하네요.



아 GPD pocket도 만족 하고 있긴한데 요놈은 어디까지 서브 개념이라 메인으로 사용하긴 몇몇 단점이 있기 때문에 구매하긴 했는데 헣헣 산게 하필이면 들고다니기 좋은 13인치 모델이라 gpd안쓰게 되는게 아닐까 하네요 끌끌끌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655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1134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4] KPUG 2019.10.17 1172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4358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2663
28882 재미있는 사이트를 찾았습니다. (팜 관련..) [5] 나도조국 03.10 335
28881 아직도 pda 쓰시는 분들 계시나요? [7] tntboom 03.07 338
28880 여유만 된다면 하나쯤 갖고싶은게 생겼네요 [8] file 바보준용군 03.07 327
28879 컴퓨터 + 책상 질렀습니다. [7] 해색주 03.04 356
28878 살면서 이렇게 위생에 철저해본적이 없네요 [14] 바보준용군 03.03 312
28877 회사 방역중 입니다. [6] 인간 03.02 276
28876 만세 3창!!! 대한독립만세! 대한독립만세! 대한독립만세! [6] 별날다 03.01 207
28875 마이크로소프트 크롬, 아니 크로미움 에지 좋군요. [3] 최강산왕 02.29 255
28874 강아지가 산책 못 나가서 시위중.. [4] file 아람이아빠 02.27 279
28873 더민주 국민공천심사단 모집중 matsal 02.27 246
28872 오피스 2019 무진장 빨라졌군요. [3] matsal 02.27 269
28871 마스크를 계속 쓰고 있으니 귀가 아프네요. [6] 해색주 02.26 227
28870 퇴근길입니다. [15] file SpoonCivicR 02.24 279
28869 ISSCC와 폐렴 [7] 나도조국 02.22 324
28868 흉흉 합니다.. [23] 아람이아빠 02.20 405
28867 인생이 2015년에서 멈춘거 같은 느낌이네요.... [7] tntboom 02.19 302
28866 8개월간의 힘든 항암치료를 마치며... [23] 敎主 02.19 327
28865 조금 홀가분하게 떠나보고 싶었는데, 마음처럼 안되는군요. [5] 해색주 02.16 365
28864 빅지름 하였습니다. [10] file 스파르타 02.12 370
28863 턴테이블을 하나 샀습니다. [23] 노랑잠수함 02.12 314

오늘:
864
어제:
2,365
전체:
13,328,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