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살아 있습니다

2020.03.26 21:15

Lock3rz 조회:262 추천:1

안녕하세요. 운영진 직무 유기(...)중인 Lock3rz입니다.


잘 살아 있고, 어떻게든 살고 있다고 생존신고 차 몇자 적어봅니다.




입사한지 이제 막 1년 지났네요. 입사 1년 행사를 해야하는데 코로나로 취소 되었네요.


아직도 신입티 팍팍 내며 일 배워가고 있고요.


최근엔 전세 때문에 머리가 좀 아파서 케퍽 눈팅도 자주 못했네요...




PSX_20200314_171218.jpg

주중엔 수원에서 자취 하고, 주말마다 서울로 올라옵니다. 주일에 안양천 산책합니다.


PSX_20200314_205444.jpg

계절풍이 엄청 부는 날이었는데, 구름과 쏟아지는 햇살이 너무 이뻐서 담아봤네요.


PSX_20200322_144157.jpg

한 두그루 정도. 벚꽃이 피었었네요. 어수선해도, 꽃은 피어나네요.


PSX_20200315_144139.jpg

밀푀유 나베 입니다. 원래 주말마다 요리 하긴 했는데요. 외식을 못해서 집에서 해결해야 하니 메뉴 선정이 더 어려워졌습니다.


그나마 다행인 점은, 가정간편식이 잘 나온다는 것이죠.


시키는대로 하면 뚝딱. 집에 여유있는 재료들 더 넣어서 푸짐하게 먹기도 좋고요.


PSX_20200322_132409.jpg

이것 저것 해보다가 중식도 해보고요. 진리의 탕수육을 하고 싶었는데, X팡 로켓배송에는 매진이라 구할수가 없었네요.


PSX_20200322_184322.jpg

척 아이롤 스테이크와 몬스터 치즈 프라이 입니다.


스테끼 굽는것도 자주 해봐야 느는거 같네요. 이번엔 제법 그럴싸게 구워졌습니다.


KakaoTalk_20200326_210915288.jpg

동생 생일 선물 및 제대 기념 선물로 s20 ultra를 사줬습니다.


제 s10e가 키즈폰 같아 보이는 마법이...


해외판은 512GB, 16GB RAM 제품도 있다는데, 국내판은 256GB, 12GB 단일 용량이라 아쉽네요. mmWave 안테나도 빠지고요.


(치사 빵구입니다)


스냅드래곤 865 넣어준거에 감지덕지 해야하나보네요.


기믹성 100배줌 보다는, S7부터 우려먹던 카메라 센서가 드디어 커졌다는 것과, 광학 5배줌이 탐나긴 합니다.


PSX_20200307_200502.jpg

그리고 동생이 갑자기 '생선이야 ㅋ' 과 함께 툭 던저준 에어팟 프로 입니다.


생일 선물을 2달 먼저 줬네요.


케이스 까지 사줬습니다. 저 옴팡이가 저 닮았다라나요 (...) (옴팡이한테 사과해! 어서!)


사내 실험실 환경이 엄청 시끄러운데, 끼고 들어가면 아주... 좋습니다.






간만에 짬 내서 글 쓰려니, 잘 안써지네요.


코로나 사태가 터지기 직전에 유럽 여행도 다녀왔었는데, 이건 여유가 더 생기면 차차 정리해서 올려보도록 하겠습니다.


케퍽 여러분 모두, 건승하시길 바래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1124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1522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4] KPUG 2019.10.17 1578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4780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3518
28804 아이패드 프로2세대(10.5인치, 256GB)를 구매했습니다. [9] 해색주 05.04 315
28803 택배 스미싱 주의 하셔야 겠네요 [5] file 바보준용군 05.04 255
28802 얼굴 보는게 다르네요. [4] 해색주 04.30 341
28801 기업용, 관공서용으로도 사용 가능한 소프트웨어 몇 가지 [13] 수퍼소닉 04.29 656
28800 백만년만에 방정리좀 했습니다 [3] file 바보준용군 04.28 320
28799 한컴 오피스 2018이 15900원이라길래... [22] 수퍼소닉 04.27 1087
28798 작은 것도 힘이 되네요! [4] file minkim 04.24 340
28797 뭔가 보안의 문제? [3] 해색주 04.24 272
28796 [지름신고] 태블릿 질렀습니다. [17] 아람이아빠 04.23 378
28795 90년대생들이 몰려온다. [6] 해색주 04.23 326
28794 담배를 못끈어서 ㅡㅡ [19] file 바보준용군 04.18 397
28793 며칠 사이에 참 많은 일이 있었네요. [15] 해색주 04.17 367
28792 뭔가 한참 이상한 홈 네트워크 구성 [5] 낙하산 04.16 274
28791 아방이 타이어 교환하였습니다. [4] file 스파르타 04.13 268
28790 취미 생활 - 아두이노 다시 시작했습니다. [4] 해색주 04.12 278
28789 제가 지금까지 본 로맨틱 영화 중 최고라고 생각하는 영화와 영화음악입니다. [2] 별날다 04.12 261
28788 코로나 바이러스 검사받고 왔습니다. [7] minkim 04.11 241
28787 스팀다리미가 고장나서 다리미 질렀는데 햄볶습니다 [14] file 바보준용군 04.09 285
28786 봉쇄는 5월 3일까지로 연장되고 재외국민 투표는 취소되고 [8] file 나도조국 04.09 254
28785 초등학교 4학년 때 친구를 만났습니다. [4] tntboom 04.08 280

오늘:
1,240
어제:
2,271
전체:
13,644,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