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에효.. 입니다. 할 수 있는게 전화해서 밭가는 일 밖에 없네요. 바늘 하나 안들어가는 밭 갈기. ㄷㄷㄷ


틀림없이 한일전인데.. 문득 생각나는건 반전반핵가네요.


제국의 발톱이 이 강토 이 산하를 할퀴고간 상처에 성조기만 나부껴

민족의 생존이 핵폭풍 전야에 섰다 이땅의 양심들아 어깨걸고 나가자

사랑 하는 조국을 위해 이 목숨 다 바쳐 해방의 함성으로 가열찬 투쟁으로

반전 반핵 양키 고홈


이걸 반미라고 하는 사람들도 많은데.. 성조기, 양키가 나오니 빼박이긴 한데, 우리나라에 나쁜짓 한 모든 제국주의자들을 모두까기 하는 노래라고 보는게 정설이라고 봅니다. 미쿡도 카쯔라테프트 밀약부터 시작해서 에치슨 선언까지 좋은 소리 안나올 짓을 많이 했죠. 지금 미쿡이 주장하는 방위비 분담건도 양아치 짓의 하나고요. 그렇지만 그 모든것이 일본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닙니다. 독도 강탈 시도를 비롯해, 심지어 후쿠시마 지진때 우리나라가 모금해서 전달한 성금을 발표할때 누락한것, 작년의 수출금지조치, 올해의 무비자 입국 중단까지 치졸하다는 생각만 드는 참 애잔한 나라이기도 하지만, 일제 강점기의 만행을 아직도 사과하지 않고, 배상하지도 않은 웃기는 나라이기도 하지요.


우리는 대한의 광복군 조국을 찾는 용사로다 나가 나가 압록강건너 백두산 넘어가자

삼천리 금수강산 지옥이 되어 모두 도탄에서 헤매고 있다 동포는 기다린다 어서 가자 조국에

등잔 밑에 우는 형제가 있다 왜놈 발에 밟힌 꽃포기 있다.

우리는 대한의 광복군 조국을 찾는 용사로다 나가 나가 압록강건너 백두산 넘어가자


지금에 딱 맞는 노래인듯 합니다. 조금 차이가 있다면 저 왜놈이 일본에만 있지 않다는게 통한의 현실이네요. 국회 국산화 기원합니다. 기원밖에 못해서 죄송합니다. 독립운동도 못하고. 밤 열시반에 넋두리 씁니다. (노래 가사는 오랜 기억속에서 소환된거라 틀릴 수 있습니다)


첨부한 파일은 '웃기고'를 검색할 파일입니다. 국회에서 공개한 문서입니다. 문제가 된다면 삭제하겠습니다. 참고로 52쪽, 64쪽, 65쪽 세번 나옵니다. 세부분 모두 주옥같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1265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1652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4] KPUG 2019.10.17 1696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4907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3784
28831 늦은 지름 신고..간만에 여유로운 주말 아침..잡담.. [7] file 아람이아빠 06.21 271
28830 회사에서 일이 참 많네요. [5] 해색주 06.16 383
28829 사고 처리 했습니다 [12] 바보준용군 06.12 440
28828 순정내비 없고 올인원 안될때 이방법도 괜찮은거 같아요. [12] file 스파르타 06.11 399
28827 사고 났는데 빡칩니다 -_- [21] file 바보준용군 06.10 429
28826 뜬금없는 옛날 기억 [17] 낙하산 06.10 304
28825 영화 레버넌트를 봤습니다. [4] 최강산왕 06.08 295
28824 인터넷의 변화 [12] TX 06.04 424
28823 근황을 알리는 시 하나 써 봤네요. [11] 맑은샛별 06.04 272
28822 회사 건물에 확진자가 발생해서.. 재택근무중입니다. [13] 인규아빠 06.03 385
28821 하루 휴가, 자동차 서비스센터 와있습니다. [7] 해색주 06.03 315
28820 [지름] 메로나 구매했습니다. ( '') [10] 나도조국 06.03 302
28819 [데이터 주의] 올해 초 유럽 여행 사진 [10] file Lock3rz 05.31 268
28818 우리 동네 캣맘 근황-_- [23] 바보준용군 05.27 436
28817 [지름신고] 9만원의 행복 [13] file 바보준용군 05.26 384
28816 올림푸스가 영업종료라고 하네요. 디카의 추억을 떠올리며... [23] 수퍼소닉 05.22 384
28815 소하동에 유리갈러왔어요.. [6] file TX 05.21 264
28814 쌤x나이트 40% 할인쿠폰 [3] file 라끼루루 05.21 253
28813 자바를 하고있습니다. [3] 스파르타 05.19 256
28812 지르는 걸로 스트레스를 푸는 것 같습니다. [6] 해색주 05.17 276

오늘:
762
어제:
1,912
전체:
13,741,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