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방금 제가 직접 촬영한 동영상입니다.


옵티머스G를 받고, 며칠은 바빠서 전화 걸고 받는 용도로만 쓰다가, 월요일 퇴근하고서 드디어 세팅을 해 보려 마음을 먹는 순간...!

터치가 안되는겁니다.


에이 뭐, 이상하겠지.. 하고 전원을 껐다 켭니다.

잠깐 잘 됩니다. 그런데 곧(!) 또 터치가 안됩니다. 터치가 전 혀 반응하지 않.습.니.다.


이상해서 초기화도 해 보았습니다.

잠깐 잘 됩니다. 마음속으로 불안했지만, 잘 되는 듯 합니다.

그런데 크롬 브라우저를 켜는 순간...! 터치가 죽습니다. 역시 아무런 반응도 하지 않습니다.



기기가 다운된건 아닙니다. 물리키는 잘 동작합니다.

단지 터치스크린이 전혀 동작하지 않을 뿐 입니다.



펌웨어는 2013년 1월 8일 최신펌웨어 10K버전입니다.

(옵티머스G 대한민국 KT 모델 LG-F180K)


소프트웨어 버전조차 최신버전입니다.





이상해서 인터넷을 검색해 봅니다.

구글 ... 옵티머스G 터치불량 ... 헉!

충격적인 사실입니다. 저만 이런게 아닙니다.


더욱 놀라운 사실은 LG전자는 이 문제를 인지하고 있으나

"터치가 먹통되더라도, 화면을 껐다 켜면 다시 잘 되므로 당장 수정할 생각이 없다." 라고 합니다.

아, 역시 유상증자 2조 하고 시가총액 4조가 증발한 기업 답습니다.





이거 교환받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 찾아봤습니다.

무조건 LG전자 서비스센터를 방문해서 교품증이란걸 받아와야 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LG전자 서비스센터 이놈들은 제가 근무할때 이놈들도 근무하고 제가 퇴근할때 이놈들도 퇴근합니다.


즉 이딴 핸드폰 하나 교품증 받으려고 월차를 써야 합니다.





월차를 쓴다고 다 해결되는건 아닙니다.

최소 4영업일동안 핸드폰을 전혀 사용할 수 없습니다.

그냥 4일도 아니고, 4영업일입니다. 주말 끼면 7일이 될 수도 있고 그러면 1달의 1/4이나 핸드폰을 못 씁니다.

즉 월차를 쓰더라도 1. 핸드폰을 4일~7일 못 쓴다, 2. 월차 쓴다고 해서 핸드폰이 교환되는건 아니다.로 정리됩니다.



아주 열이 빡치지만, 일단 월차를 쓴다고 가정해 봅시다.


1. 월차를 써서 LG전자 서비스센터에 방문해서 교품증을 받습니다.

2. 대리점에 연락해서 택배수령주소를 말하고 거기로 택배를 보냅니다.

(아놔 택배는 또 언제 보내고 앉아있는지..)

3. 1~2일 후 대리점이 제가 보낸걸 받고, 그쪽도 "만약에 물량이 있으면" 옵티머스G 교품을 보냅니다.

(물량이 없으면 하염없이 기다려야 하고, 물론 이 기간동안 핸드폰을 못 써서 날아가는 통신요금은 LG전자는 콧털끝의 물방울만큼도 관심이 없습니다.)

4. 1~2일 후 제가 "퇴근 후" 교품된 옵티머스G랄을 받습니다.

* 이 모든 과정에서는 핸드폰을 전혀 사용할 수 없으며, 주말이 포함될 수 있습니다.

*게다가 월차를 써야합니다.


열라 빡치는군요.




피처폰 시절만 해도 "자존심이 있어서 삼성은 안쓰고 LG쓴다"였습니다.

"소프트웨어는 누가 뭐래도 삼성보다는 LG폰이다"였습니다.


이런 골수LG빠를, 처절한 헬지까로 만드는 엘지의 능력.

게다가 그 매개물이 다름아닌 헬지가 2조를 유상증자하고 4조 시가총액을 증발시켜가면서 만든

구본무 회장 이름을 달고나온 옵티머스 구(G) 인 것.




LG전자는 이 문제를 알면서 수개월째 방치하고 있고,

"액정 껐다 켜면 다시 터치되니 당장 수정할 생각이 없다."는 좋은 마인드. 중국도 안그런다 이놈들아.


으하하.... =_=

LG전자는 망하는 기업의 조건을 거의 다 갖추어 가는 듯 합니다.

유증, 시총증발, 가망 없어 보이는 대규모 사업 투자(팹리스AP), 신기술 개발 도태(AMOLED), 시장점유율 급격히 하락(TV, 모바일, 백색가전 모두 하락)


잘가, 그래도 중고등학교, 대학교때 너희 제품 많이 써 줬어. 이제 추억이다 엘지야.

그래도 럭키금성 치약은 많이 써 줄게.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리며, 미리 모금 동참, 감사드립니다. [27] KPUG 2021.06.26 573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3] 맑은하늘 2018.03.30 5616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5021
29000 안드로이드 시계인 I'm Watch 살려고 공홈에 가봤더니~~ [9] 星夜舞人 08.23 12180
28999 KPUG 백만명 방문 이벤트를 시작하겠습니다. [43] 星夜舞人 03.11 12176
28998 A10 액정보호 필름으로 이건 어떨까요? [12] file 애쉬 02.10 12079
28997 농협 인터넷 뱅킹에서 무료 토정비결 보세요~ [2] file 미케니컬 01.03 11971
28996 일주일 지났지만 "KTX 입석 후기" 씁니다. [6] 파리 02.01 11954
» [동영상] 옵티머스G 터치불량 때문에 월차 쓰게 생겼습니다. [28] 에스비 01.08 11932
28994 어느 게으른 자의 어항 [10] file jubilee 09.08 11875
28993 부산 송년회 의견 수렴 [27] 로미 12.03 11869
28992 아이패드2 하나 중고 구입했습니다. [15] 냠냠 09.29 11803
28991 고구마렌즈 태스트용 달사진 [7] file 스파르타 09.16 11730
28990 [공지] 2013년도 4기 운영진 후보자 투표안내입니다. KPUG 02.11 11703
28989 타이밍벨트 교환 D.I.Y - 후기 3 (마지막) [11] file 타바스코 10.05 11672
28988 [공지] 로그인 및 글쓰기 오류 문제 발생 및 오류 해결 [6] KPUG 02.12 11527
28987 아이고... 대한통운+CJ GLS... [16] Lock3rz 01.06 11495
28986 아침을 여는 19금 짤방시리즈 - 설리 상반신 세미누드 화보 [10] file 백군 08.18 11441
28985 [해상도관련] ppi계산 싸이트랄까요..(중복정보면 죄송) [1] file 무한그너머 04.04 11438
28984 PCSX2 가 더 최적화 했군요. [5] file matsal 12.26 11351
28983 그래도 쓸개가 없으면 안 좋겠죠? [6] 언이아빠 04.25 11278
28982 노을공원 캠핑장 가실분 계시나요?? [2] 라기 05.19 11193
28981 12시 땡하면 가입하려고 준비중이었는데... 벌써 ㅠㅠ [5] 꼬마마녀 02.08 11168

오늘:
758
어제:
1,072
전체:
14,071,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