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첫 프로젝트에 참여해서 진심으로 이런저런 경험을 다 해보고 어찌 저찌 마무리 단계에 있습니다. 

(종료는 하였지만 정작 앱이 심사중이라... 무한 대기중 이네요.)

회사도 좀 정신 없는 일이 있지만 그냥저냥 잘 다니고 있습니다. 





작업실이 있지만 조만간 별도로 제 2작업실 내지 남자들 아지트를 하나 만들듯 합니다. 

어쩌다 보니 30평(반지하) 정도 공간을 월 10만원 + 보증금 100정도에 사용 가능한 기회가 생겼습니다. 

단지 아쉬운건 화장실 정도이나 반대로 물은 사용 가능해서 어찌저찌 하면 나쁘지 않을꺼 같아서 이번주 보러 가기로 하였고 가보고 괜찮으면 사람 모아서 아지트 형식으로 꾸미거나 아님 혼자 제 2 아지트를 구성할듯 합니다. 

목적은 개인 프로젝트 사무실 또는 진짜 남자들 만의 아지트를 구성하는건데 이건 좀더 봐야 할거 같네요.



결론은 잘 살아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17] KPUG 2023.01.29 2190
공지 [공지] 접속 오류 사과드립니다. [2] KPUG 2022.02.05 11661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리며, 미리 모금 동참, 감사드립니다. [28] KPUG 2021.06.26 12511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3] 맑은하늘 2018.03.30 17432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26982
29190 몇일후 대선의 모습. 조금전 친구들에게 보낸 글입니다. [9] 맑은하늘 03.03 253
29189 코로나 확진이요. 으아아아 [17] 야채 02.25 336
29188 결국 러-우 터졌군요. 빨리 수습 되어야 할 텐데. [4] 냉소 02.24 240
29187 8년된 워크맨 복구했습니다 [2] file matsal 02.23 227
29186 우크라이나 사태가 남의 얘기가 아니네요 [6] 나도조국 02.23 246
29185 이번에 완성한 모형 [4] matsal 02.22 211
29184 지극히 안평범한 일상 [4] 해색주 02.21 149
29183 지극히 평범한 일상.. [4] file 아람이아빠 02.18 182
29182 겨울 별자리와 깜박이는 별 [6] 나도조국 02.16 167
29181 이모씨 파린만장 아마추어무선 입문 일대기 [11] jubilee 02.14 372
29180 그냥 좀 슬픈 날. [8] 엘레벨 02.14 205
29179 퇴사 했습니다. [6] 스파르타 02.11 272
29178 텐트하나 득템했네요. [1] powermax 02.11 150
29177 데이터가 필요하시다면... [2] powermax 02.10 198
29176 필요해서 지르고 고장나서 지르고ㅠㅠ [2] file 바보준용군 02.09 178
29175 제가 좋아하는 그림 하나 올립니다. [3] 해색주 02.06 236
29174 KPUG 복구기 + 사과의 말씀 [12] 해색주 02.05 291
29173 사이트 접속 불가. 죄송하오며 조만간 안내 드리겠습니다. [10] 맑은하늘 02.05 198
29172 새로운 회사 출근 2주차 됐습니다. [7] 해색주 01.25 237

오늘:
838
어제:
1,347
전체:
14,757,0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