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적적한 저녁입니다.

2019.04.02 00:43

해색주 조회:183

 이런 저런 생각이 많네요. 요즘 들어서 왜 이러고 사는 건지 고민이 듭니다. 이런 저런 일들이 많았고 갑자기 휴가를 8일 다녀왔던 3월이 지나갔습니다. 휴가 기간동안 생각도 많이 하고 여행도 가고, 방송대 수업도 3일 다녀왔습니다. 주변 동료들이 당분간은 휴가 가지말고 맘다잡고 열심히 하라내요. 그나마 요즘에는 여유가 생겨서 사람들과 이야기도 하고 상의도 하고 그럽니다.


 용사님 글을 보니, "자유"가 유독 눈에 띄는군요. 별달리 특기도 없고 잘하는 것도 없는 제게, 그런 자유는 사치라고 생각됩니다. 산적떼처럼 커가는 4형제를 보면서, 유독 아내가 힘들어 하는 것도 보이고 말이죠. 앞으로 4~5년이면 어느 정도 여유도 생기고 숨통이 트일 것으로 생각되요. 대학교 들어가겠지만, 그래도 자기들이 알바를 하던 뭘하던 하겠죠. 저처럼 빨리 졸업하고 군대 갔으면 좋겠습니다. ㅎㅎㅎ


 뭔가 도전을 해보고 싶은데, 그게 쉽지도 않고 주변에서도 말리는군요. 50이 다되는 나이에 외국계 소프트웨어 회사에서 국내 자동차 대기업으로 이직한 선배는 그냥 해보라고 하구요. 이런저런 생각이 많은 요즘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1] KPUG 2019.10.29 298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3] KPUG 2019.10.17 328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3520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1728
28665 아침에 못난 정치? 때문에 웃었습니다. [13] 박영민 04.30 268
28664 윈도10 대참사 [3] matsal 04.29 323
28663 오랜만에... 지름신고 [12] file 노랑잠수함 04.28 237
28662 어벤저스 엔드게임 보고 왔습니다.(줄거리 없음) [4] 해색주 04.28 186
28661 방안 공기질 [3] file matsal 04.26 254
28660 파운더리와 비메모리 기술 [8] 왕초보 04.24 391
28659 갑자기 여름이 되었습니다. [4] 해색주 04.24 184
28658 공대생의 장난감을 구매하였습니다. [19] file 스파르타 04.22 435
28657 사이판 후기 [4] file 앙겔로스 04.21 260
28656 조용히 4월 16일이 지나가고 4월 19일도 지나가네요. (여긴 아직 19일) [5] 왕초보 04.20 199
28655 오늘 반차라는걸 내봤습니다 [3] 바보준용군 04.17 314
28654 와이퍼빵이라는 것을 아세요??? [20] file 인포넷 04.13 487
28653 용두 위치의 딜레마 [6] file matsal 04.13 333
28652 나이를 먹는다는 것 [4] 해색주 04.13 288
28651 PC 에서 아이폰 음악 듣기 [6] matsal 04.12 310
28650 어제 밤 우트에 킨들페화3 새거 70불에 떴는데... [5] Electra 04.12 194
28649 엔진오일 갈면서 알게된 사실 [14] 바보준용군 04.12 455
28648 되는일이 하나도 없네요...ㅠㅠ [2] 돈돈돈까스 04.12 187
28647 자작 wifi 로버 함 구경하세요 [8] file 건설노무자 04.11 236
28646 애플워치 왔네여 [7] file matsal 04.11 211

오늘:
1,957
어제:
4,508
전체:
12,675,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