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소프트웨어라곤 쥐뿔도 모르는 제 눈에는 우리나라 소프트웨어 산업에서 가장 큰 사기극인데.. 전문가들이 보시면 다를 수도 있겠다 싶기는 합니다만, 저게 다시 정부 돈을 먹겠다고 달려들었다고 합니다.


이번엔 티*스OS라고 이름을 바꾸고 등등 새로운 (?!) 사기를 치겠다고 시작하셨다네요. 물론 주어는 없습니다.


OS라는걸 얼마나 식은죽먹기로 시작하시는 분들인지 모르겠는데, 아마 당연히 제가 모르는 천재군단이 계신 모양입니다. 저기 휘둘릴 우리나라 정부가 안타깝네요. 벌써 국방부는 넘어간듯 한데요. 불쌍한 군인들은 둘째치고 국방에 큰 구멍이나 생기는 것 아닌지 우려됩니다.


티맥스 하고 검색해보시면 나오는 기사라는 것들 모두 무슨 광고같은 내용 뿐이네요. 먼치킨급으로 우주정복 수준의 기술이 국내개발된게 틀림없습니다.


주의할점: 티*스 회사 자체는 미들웨어 쪽으로 잘 나가는 회사라고 합니다. 단지 티*스OS쪽으로 개사기를 치고 있다는게 문제. (사깃꾼의 물건이 좋다는게 어불성설이긴 합니다만) 이름이 비슷하다고 생각될 수 있는 (그래서 저도 헷갈리는) 휴*스는 그냥 매우 좋은 회사입니다.


FATES님의 댓글에 대해: 댓글에 댓글을 다는 것이 맞겠지만 특별한 사정이 있어서 (제 사정은 아닙니다) 여기 씁니다. 사려깊은 충고 감사드립니다. 그 회사에서 열심히 이 프로젝에 일하고 계실 엔지니어 분들께서는 상처를 받으실 수도 있겠습니다. 그 부분에 대한 제 생각은 이렇습니다:


1. 이 내용을 다 알고 계시면서 저 프로젝에서 열심히 일하시는 분들은 제 의견에 동조하실 겁니다. 따라서 상처를 받지 않으시겠죠. 오히려 밖에서도 우리의 고충을 이해하는 사람들이 많구나 라고 생각하실 겁니다.

2. 이런 내용을 전혀 모르면서 세상을 바꿀 기술을 만들고 계실 분들은, 이 글에 상처를 받으실 겁니다. 그렇지만, 그 분들은 그 상처를 바탕으로, 이 일에서 뛰쳐나가야 하겠다는 생각을 하시길 바랄 뿐입니다.


세상에는 많은 직업이 있고, 직업에 귀천은 없습니다. #2와 같은 그런 분들이 다른 길로 빨리 접어드시길 바랍니다. 물론 제 판단이 완전히 틀렸을 수 있습니다. 세상을 바꿀 기술을 만들고 계실 수도 있고, 그 기술이 사실일 수도 있습니다. 그런데 그건 참 안타까운 상황입니다. 그 엄청난 능력과 노력을 다른데 쏟았다면 정말 세상을 바꿀 수도 있었을텐데 말입니다. 윈도 카피캣 정도가 아니고 말입니다. (얘기하고 나니 일전에 올린 '국산화'와도 관련이 되는 내용이네요)


다시 한번 충고 감사드리며, 댓글에 댓글로 달지 않았다는 점은 다시 확인드립니다.


FATES님의 두번째 댓글에 대해: 충고는 항상 가슴에 담아두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1] KPUG 2019.10.29 439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3] KPUG 2019.10.17 472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3631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1870
28684 알리 요즘 배송 저만 옴팡 걸린 건가요? [6] 프로스트292 05.13 319
28683 당분간 해외쇼핑은 쉽지 않겠네요. [7] 수퍼소닉 05.13 309
28682 지름도 쉽지 않군요. [7] 해색주 05.12 285
28681 다큐. 성공스토리. 기능한국인 [3] 맑은하늘 05.12 244
28680 기사/ 착한 사람이 호구되지 않는법 [1] 맑은하늘 05.11 349
28679 근황...맑은하늘의 사업 &...생존신고 [10] 맑은하늘 05.11 280
28678 지름신고 및 생존신고 [13] file Lock3rz 05.11 244
28677 유튜브를 시작했습니다.^^ [29] 노랑잠수함 05.09 361
28676 요즘 지른게 참 많네요-_- [10] 바보준용군 05.08 294
28675 봄꽃 시즌이 거의 끝나가네요. [5] 수퍼소닉 05.08 196
28674 큰 아들이 군에 입대합니다.. [14] 인규아빠 05.07 337
28673 시계 지름신고 [16] file 타바스코 05.06 309
28672 오늘 저에게는 개린이날.. [2] file Pooh 05.05 227
28671 미쿡 경기 세계 경기 (경제 얘기) [15] 왕초보 05.04 306
28670 아이폰의 와이파이 [5] 하얀강아지 05.02 332
28669 어버이날 선물 구매 + 장학금 !! [7] file 스파르타 05.02 224
28668 얼마 전에 크레마 사운드 업이라고 새 e북 리더가 나왔네요. [8] 수퍼소닉 05.02 336
28667 피곤이 가시지 않네요. [5] 해색주 05.01 220
28666 피곤하네요 [12] 바보준용군 04.30 248
28665 아침에 못난 정치? 때문에 웃었습니다. [13] 박영민 04.30 268

오늘:
2,133
어제:
6,146
전체:
12,752,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