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짬뽕 한 그릇 하세요

2023.11.04 23:42

아람이아빠 조회:216 추천:1

20231104_180243ss.jpg

어머니가 짬뽕 해 달라고 자꾸 재촉해서..ㅠㅠ
월요일에 짜장면 드시고, 다음날 남은 짜장에 밥 비벼 드시고..
오늘 짬뽕 드시고 남은 짬뽕 국물 내일 또 짬뽕 드시겠답니다. ㅠㅠ

중식을 싫어하지도 좋아하지도 않지만.. 요즘 너무 자주 먹네요.
전에는 2~3달에 한번 포장 해 와서 먹었는데..
직장 다닐 때도 중식 먹으러 가면 볶음밥이나 우동 또는 울면 같은 것 먹었습니다.
전 이상하게 중국집 음식 먹으면 소화가 안되거나 속이 너무 불편합니다.
집 식구들도 중국집 음식 먹고 나면 소화제나 탄산음료 찾는데..
집에서 만든 것은 그렇지 않네요. 신기합니다.


짬뽕 먹으니 술이 땡겨서..술 한잔 했습니다. 딱 한잔만(잔이 큰 건 비밀)

국물까지 완뽕.. 금방 술이 다 깨네요. 청량고추 조금 넣어서 칼칼하니 시원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 updated 230805Sa [12] KPUG 2023.08.05 691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3] 맑은하늘 2018.03.30 24193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33861
29523 10여년 만에 컴퓨터 조립 ㅠㅠ [10] file Alphonse 02.22 139
29522 요즘 알뜰 0원으로 쓸수있는 요금제 [4] 메이플 02.22 83
29521 넷플릭스를 뒤늦게 보고 있네요. [6] 수퍼소닉 02.08 157
29520 2014 노트북을 3년 넘게 사용중입니다. [7] 해색주 02.07 157
29519 지르고 싶은 요즘입니다. [3] 해색주 02.04 125
29518 오랜만에 부산 모임이나 한번 주최해 볼까요? ㅋㅋㅋ [2] Alphonse 02.01 126
29517 이직을 무슨 2년마다 하는 느낌 입니다. ㅠㅜ [3] 스파르타 01.29 165
29516 시절이 수상한데 일본 여행을 질렀습니다. [6] 해색주 01.28 152
29515 차를 지르고 싶은데 [8] 해색주 01.22 184
29514 로봇 청소기를 샀습니다. [9] 해색주 01.13 211
29513 숙소 앞에 무단점거하는 애기 고양이가 많이 컸습니다. [1] file 박영민 01.08 205
29512 책상 정리 했습니다 [8] file 바보준용군 01.07 217
29511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0] file 바보준용군 01.01 220
29510 나의 아저씨/ 어느 배우의 삶의 마지막 모습 [4] 맑은하늘 12.29 248
29509 2023년 송년회 기획해보려 했는데, 일정이 많네요. 몸 튼튼, 마음 튼튼 하시고, 2024년 건강한 모습으로 새해에 건강한 모습으로 뵙겠습니다. [9] 맑은하늘 12.22 259
29508 이제 연말이 얼마 남지 않았네요 [2] 이현수 12.18 215
29507 AI의 시대가 오는 것, 아니 왔습니다. [4] 해색주 12.13 270
29506 알리익스프레스 - 결국 재구매했네요. [1] 해색주 12.12 250
29505 괜히 써보고 싶은 장비 [2] TX 12.11 217
29504 알리익스프레스 이용기 - 긍정적으로 살지 못하게 하는 넘들 [7] 해색주 12.10 225

오늘:
5
어제:
524
전체:
15,135,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