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차를 지르고 싶은데

2024.01.22 21:21

해색주 조회:270

 돈이 없어서 외장 하드 디스크를 구매했습니다. 생각보다 가격은 좀 높지만 아이들 사진이랑 2중 백업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어서 이번 기회에 돈을 좀 들여서라도 정리를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원래는 차를 지르고 싶은데, 요즘은 전기차도 하이브리드도 가격이나 품질이 문제라서 새삼 새 차를 사는게 꺼려지네요. 아마도 2~3년이면 전기차도 하이브리드 문제가 됐던 부분이 해결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지금은 4형제를 키우느라 정신이 없는데 그때쯤이면 큰애도, 작은애도 군대를 가있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그때쯤이면 아내도 회사를 다니고 있을테고 해서 아마도 그랜저 하이브리드 같은 거를 중고로 구매하지 않을까 합니다.


 둘째가 이번달부터 재수 학원을 다니기 시작했습니다. 재작년에 큰애가 재수했는데, 나름 성적이 많이 올랐습니다. 둘째도 고생은 많이 하겠지만 부디 좋은 결과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첫달이라 그런지 학원비랑 이런저런 비용이 많이 들기는 하지만, 이제 10달 남았다 생각하고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 회사일은 아직 자리를 잡는 와중이라서 고민이 많이 있기는 해도 그럭저럭 일이 있어서 다닐만은 합니다. 다른 회사들의 경우 지속적인 조직 개편으로 다들 마음 고생이 심하더군요. 금융권이 요즘 들어서 더 압박이 많구나 생각이 듭니다.


 1월도 벌써 3/4이 지났고 월급날도 되었습니다 .뭐, 마이너스 통장 인생이라 별다른 것은 없지만 그래도 통장이 좀 차는구나 생각이 들더군요. 내일부터 카드값 결제 기간이라서 ㅎㅎ 스쳐지나가겠구나 생각도 드네요. 때마침 회사에서는 반기 평가 기간이라서 증빙 문서 작성하고 검토하고 정신이 하나도 없습니다. 그래도 처음 할때보다는 많이 낫네요. 출근할 사무실이 있다는 것이 다행이라고 생각하고 살아야지 하는 요즘입니다. 주변에 부서 통폐합이나 조직 개편으로 회사를 그만두거나 그만두려고 하는 사람들은 많은데, 정작 사람 뽑는 곳은 없어서 다들 고민이 많네요.


 너무 우울한 이야기만 했네요. 다른 분들은 즐거운 이야기 좀 올려주세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 updated 230805Sa [24] KPUG 2023.08.05 1524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4] 맑은하늘 2018.03.30 24471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34511
29589 사용에 불편을 드려서 죄송합니다. new 해색주 04.17 3
29588 오늘 ssl 갱신하려고 준비중이에요 [3] new 404page 04.17 23
29587 이유없는 동참 3 [1] update 박영민 04.17 28
29586 이유없는 동참 2 포로리 04.17 18
29585 이유없는 동참 [1] 바보준용군 04.17 33
29584 (뻘글) 대문의 제목없는 글 리스트를 내리기 위해...(4) [2] 하뷔1 04.17 19
29583 (뻘글) 대문의 제목없는 글 리스트를 내리기 위해...(3) 하뷔1 04.17 8
29582 (뻘글) 대문의 제목없는 글 리스트를 내리기 위해...(2) 하뷔1 04.17 8
29581 (뻘글)대문에 제목없는 글 리스트를 내리기 위해... 하뷔1 04.17 14
29580 글쓰기 오류가 자꾸.. [1] EXIT 04.16 77
29579 안녕하세요. 클리앙에서 넘어 왔습니다. [8] HappyDaddy 04.15 91
29578 오늘... [5] 노랑잠수함 04.15 79
29577 글 몇 자 적어도 마음이 풀리지 않지만... [15] 노랑잠수함 04.13 153
29576 안녕하세요. 클리앙에서 넘어왔습니다. [10] 빨간용 04.11 178
29575 선거결과가 아쉽군요 [10] TX 04.11 171
29574 AMG Night Circuit 다녀왔습니다. [15] file 상현아빠 04.10 96
29573 오늘 휴스톤에서 본 개기일식입니다. 94% 정도를 달이 막았다고 합니다. [4] file minkim 04.09 139
29572 휴스턴 가는 중입니다. [1] file minkim 04.08 71
29571 먼길 돌아왔네요 [4] 늙은물결이애비 04.08 89
29570 오랜만에 돌아왔습니다. [6] 커피먹자 04.08 76

오늘:
165
어제:
805
전체:
15,187,4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