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취미 있으세요?

2019.11.24 13:27

해색주 조회:304

한국의 중년은 취미가 없다고 하더군요. 저는 검도와 프로그래밍이 취미였는데, 검도는 승단 한다고 신사 준비하고 프로그래밍은 기말고사 준비한다고 바쁘다 보니 취미 같지는 않아요. 뭔가 즐기면서 해야 하는데, 당장 아둥바둥 하면서 살다보니 즐겁지는 않네요. 다행히 두 개 모두 12월 8일이면 마무리가 됩니다. 그러면 좀 즐겨볼 수 있겠죠.

연말입니다. 평정철이 왔어요. 평정을 받다가 주고 받는 사람이 되고 나니 연말이 참 껄끄럽군요. 나름 평이하게 지나왔다고 생각하는데, 이리 사는 것도 쉽지는 않군요. 야근 많이 해서 망가진 몸은 조금씩 나아가고 있는데 아까 말한 시험 두 개가 마무리 되어야 쉴것 같습니다. 취미라고 햐도 실력이 나아지려면 시험을 보고 몰두해야 하는 것 같습니다.

잠만 좀 많이 많이 잤으면 좋겠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1125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1523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4] KPUG 2019.10.17 1579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4781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3521
28705 레트로 게임기를 질렀습니다!! [7] file 윤발이 12.21 380
28704 중국에 휴가 왔습니다. [3] 최강산왕 12.19 256
28703 갑자기 먹고 싶어진 것 [3] file matsal 12.19 233
28702 혹시.. 꽂히셔서 모으는거 있으세요? [28] 복부인 12.18 355
28701 닉네임 유모어입니댜. [8] 인규아빠 12.16 314
28700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들어와 보네요... [6] tntboom 12.14 258
28699 점점 더 비겁해지는 걸까요. [12] 해색주 12.11 392
28698 갑자기 최근은 어느 사고를 보고 류호열 군이 생각났습니다. [7] 스위스쵸코 12.11 302
28697 불법주차 어떻게 생각 하세요 [5] 바보준용군 12.10 278
28696 승단 심사를 보고 왔습니다. [4] 해색주 12.08 241
28695 송년회 조그마하게라도 .해보심은 어떨까요 ? 조그만 원박스(원비닐봉지)포함~~ [10] 맑은하늘 12.07 263
28694 2019도 저물어 가는군요. [5] 해색주 12.07 186
28693 수술경과 [50] 별날다 12.05 352
28692 아아악 스트레스 [10] file 바보준용군 12.04 272
28691 사고싶은 청소도구.. [3] TX 12.03 279
28690 문득 든 생각...어떻게 생계를 유지하시나요 ? 그리고 취미는... [40] 맑은하늘 12.01 613
28689 저도 간만에 근황입니다! (세계 여행기) [21] file 윤발이 11.29 309
28688 저도 생존신고 겸 지름신고... [11] Lock3rz 11.28 299
28687 취미라고 하니깐...갑자기.. [17] file 아람이아빠 11.28 246
28686 생존 신고 합니다 :) [7] 우산한박스 11.28 187

오늘:
277
어제:
2,260
전체:
13,645,8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