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문통 귀향길 메시지

2022.05.10 14:33

엘레벨 조회:401 추천:1

퇴임식이랑 뭐 아직 못봤습니다. 유튭에 있으니 천천히 보려고요.

시간이 맞아서 울산역에 내려서 잠깐 메시지 하시는 건 라이브로 봤네요.


적잖이 충격을 받았던 표현이 두가지 있습니다.

"재임 기간 동안 많이 힘들었지만" 이라는 표현과 "저는 이제 자유입니다" 라는 표현이요.


노통 돌아가시고 MB에게도 고개숙일 정도로 절제하고 표현 좀처럼 안하시는 양반이

공식 석상에서 "많이 힘들었다" 고 말할 정도면 

"저는 이제 자유입니다" 라고 말할 정도면

도대체 얼마나 힘들었으면... 이라는 생각이 참 많이 들었습니다.

더 있어 주었으면 하고 바라는 마음 자체가 나쁜 생각이었다는 마음이 들 정도로.


다가올 지옥같은 5년을 걱정하는 마음이야 누구나 있겠습니다만

저 두 마디로 보건대 지금 문통 마음은 "솔직히 그런거 모르겠고 좀 쉬고 싶다" 일 것 같습니다.


나머지는 하늘에, 역사에 맡겨야겠죠. 

아마 그런 마음으로 5년을 달려오시지 않았을까 싶네요.


노통 퇴임하며 했던 말씀

"야~!! 기분 좋다!!"

문득 오버랩되네요


두 분 다 참 많이 힘드셨었나봅니다.

우린 참 많이 그리울 것 같은데. 자유라고 말하는 분 다시 불러다 앉힐 수도 없고....


양산 사저로 이동 중인 모습을 라이브로 해주네요.

마이크로 들어오는 바람 소리 퍽퍽 터지는 그 소리가

참 홀가분하다고 느껴지는 건 무슨 이유에서일까요.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 updated 230805Sa [24] KPUG 2023.08.05 1525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4] 맑은하늘 2018.03.30 24472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34512
29468 프리고진 사망 [2] 박영민 08.24 242
29467 물건을 사는데 망설이게 되는군요. [9] 해색주 08.20 269
29466 에어컨 청소.. [6] 아람이아빠 08.19 219
29465 간병인 문제 국회청원 [5] 海印 08.19 206
29464 책상 정리 업데이트 [4] file 바보준용군 08.19 193
29463 HP 캐논 복합기는 잉크없으면 스캔도 못합니다 [5] matsal 08.19 177
29462 폰 바꿨습니다. ㅜㅜ [5] Alphonse 08.18 166
29461 갑자기 문득 생각이 나서 오랫만에 들어왔네요. [3] Leshay 08.17 171
29460 생년월일이 같은 동명이인 [11] 산신령 08.14 198
29459 세상에서 제일 쉬운 음식 메밀소바 [8] file 바보준용군 08.13 189
29458 요즘 먹어본 것들 [9] file matsal 08.11 188
29457 오늘도 철없는 중년은 뭔가 또 들고 온것 같습니다 [2] file 바보준용군 08.11 185
29456 태풍 무사 통과 굿 !!!! [2] file 박영민 08.09 152
29455 운영비 현재 잔액 안내 드립니다. [5] 맑은하늘 08.05 226
29454 오늘의 술!!! [6] file 박영민 08.04 151
29453 서현역 참사 생각... [3] 맑은하늘 08.04 150
29452 무알콜 맥주.. [4] 아람이아빠 08.02 124
29451 알뜰폰 요금제 몇 가지 정리해봤습니다. [3] 수퍼소닉 08.02 253
29450 보름달입니다. [3] file 박영민 08.02 105

오늘:
599
어제:
805
전체:
15,187,8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