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저도 질렀습니다.

2018.03.15 14:42

최강산왕 조회:1050

서피스 북 1,  I7에, 8g ram. Performance base(nvidia 965m)로 리뉴얼 된걸로 질렀습니다. 이번에 이베이에서 세일 하고, 추가로 20프로 또 세일 하더군요. 이정도면 미쿡 가격보다 싼겁니다. 호주에서 미쿡가격으로 물건을 살 수 있으면 무조건 질러야죠 ㅇ,.ㅇ;



저에게 중요한건 액정, 속도, 그리고 타블릿으로의 이용가능(혹은 힌지가 180도까지 꺾여야함) 이 세가지인데, 모두를 충족시키네요. 


지난번에 쓰던 Dell latitude 7370은 완벽한 액정에, 범접 불가한 초간지의 랩탑이었습니다만, 속도가 느리고 베터리도 빨리 방전이더군요. Core M7을 장착해서 M 치고는 좀 빠르긴 하지만, 그덕에 빨리 방전... 그럼 뭐 땜시 M 을 쓴 건지...... - _ -;; 

풀가동으로 쓰면 한 2시간 반 밖에는 안 가더군요. 그렇다고 빠른 것도 아니고...  슬립 모드에서 깨어나는 것도, 2, 3초 정도 걸리고, 부팅시간도 느리고, 암튼 전부 느립니다. 

말 그대로 코딩만 할 수 있는... 문제는 저처럼 초보는 코딩하면서 강좌도 듣고, 영화도 보고 다운도 하고, 웹서핑도 하고 해야 하는데 그럴 때마다 쓰로틀링 걸리고, 금방 베터리 방전이더군요. 



반면 서피스북... 와.. 이거야 말로 진정한 랩탑의 완전체. Latitude에 비해 무겁긴 하고, 램도 16g 에서 8g로 적긴 하지만, 속도가 비교 불가입니다. 베터리? 후후후... 베터리 세이빙 모드로 하면 15시간도 가더군요. 물로 이때도 Latitude 7370의 풀파워 모드 보다는 빠릅니다. 훨씬요. 벤치마크에서는 Core M7이 빠르다, 어쩌고 저쩌고 하는데, i7과 비교시 체감은 한 150배 정도 나는 듯 하네요. - _ -; 


키감도 쩔고, 가격도 이정도면 굿이죠. 오히려 서피스 프로 보다 싸니까요 - _ -;  응?  제 기억이 맞다면 한 두배는 비쌌는데, 가격이 역전 되었네요 ㅇ,.ㅇ;  실제로 호주 시장은 서피스 프로 4는 중고도 물량이 별로 없습니다. 워낙 인기가 좋아서. 


그나저나 MS.... 하드웨어는 정말 잘만드는;; 진정한 하드웨어의 명가입니다.  어차피 출시때도 가격많이 유일한 단점이라고 지적되었는데, 가격이 폭락하니(서피스북 2도 나오고, 서피스북이 인기도 없음 ㅋ) 이제 저에게는 완벽한 랩탑이네요. 대학교때 사서 몇년째 아직도 잘 굴리고 있는 서피스 프로 1은 이제 방출해야 할것 같네요. 몇년을 써도 튼튼한,진정한 하드웨어의 명가;; 


겁나 좋아요... 인력을 여기다 다 때려박으니 소프트 웨어가 요즘 허술한 걸지도... - _ -;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8] 맑은하늘 2018.03.30 382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08092
28356 저도 간만에 큰거 하나 질렀습니다 new 바보준용군 04.23 1
28355 이혼할까 하는데요.. [9] update 뿌뿌아빠 04.22 228
28354 이상한 회사 빤스런(?) 했던 경험... [6] update Pooh 04.21 142
28353 국도로 다니는 것도 꽤 괜찮군요. [4] update SYLPHY 04.21 124
28352 충동 지름 신고 [16] update 해색주 04.21 140
28351 오랜만에 앰프 바꿨습니다. (생존신고겸) [4] file 앙겔로스 04.20 150
28350 백수 반년차 반녀간 취업 4번-_- 전부 빤쓰런한 후기 [12] 바보준용군 04.20 165
28349 세월호 sbs 블랙하우스...전문가라는 이들이 데이터로 이야기하지 못하는 모습 [6] 맑은하늘 04.20 180
28348 x나오게 x세네요-_- [13] 바보준용군 04.18 267
28347 신나게 만들어 댔네요. [6] file Lock3rz 04.18 205
28346 뭐 어떻게든 시간이 가기는 가는 군요 ^.^;; [13] file 냉소 04.17 294
28345 또 다른 대륙의 실수 [8] file matsal 04.17 388
28344 4년이 흘렀군요. [6] file 로미 04.16 272
28343 애플이 간만에 잘한 일 [5] file matsal 04.15 312
28342 중소기업 티비 뜯어보니 어처구니가 읍네요 [11] file 바보준용군 04.15 372
28341 차량 방탄유리 테스트 동영상 [6] 건설노무자 04.15 264
28340 개가 아픈데... [15] Pooh 04.13 295
28339 영화 '그날바다' 어제 봤어요 - 약간스포 [10] 타바스코 04.12 1600
28338 나이 먹을수록 조심해야 하는 것. 말. Shut the h*** up! [11] FATES 04.11 370
28337 영롱 합니다 [13] file 스파르타 04.11 312

오늘:
107
어제:
1,823
전체:
11,073,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