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모형 절반 완성했네요

2018.07.14 21:26

matsal 조회:235


cs01.jpg


cs02.jpg


cs03.jpg


cs04.jpg


cs05.jpg


cs06.jpg


cs07.jpg


cs08.jpg


cs09.jpg


cs10.jpg




일단 설명서에 나와있는 부분은 끝냈습니다.

처음으로 완성해본 범선인지라 여타 프라모델 조립했을 때보다 실수가 훨씬 많았네요.

심지어 파츠 3개를 거꾸로 끼워넣기도 했는데, 다행이 크게 티가 나지 않는 수습 가능한 실수였습니다.


만들고나니 영 마음에 안 드는 데, 도색이 안되어서 그렇다기 보단 전체적인 프로모션이 제 실수로 인해 별로라는 거네요.

가장 타격이 큰 부분은 돛대가 전체적으로 기울어져 있고, 돛들도 삐뚤빼뚤하게 리깅작업을 해서 일관성도 떨어집니다.

작업의 편의를 위해 순간접착제를 난무하다보니 고칠 방법도 없고 말이죠.




처음으로 제대로 리깅 작업을 하면서 모처럼 옛날 조립식을 만들던 추억이 생각나더군요.

이전에는 전혀 접해보지 못했던 신세경을 만나면서 새로운 것을 배운다는 것의 끔찍한 스트레스,

그리고 이를 극복하고 자신의 것으로 만들었을 때의 희열을 리깅작업 하면서 수십번이나 느꼈습니다.

덕분에, 맨날 그게 그거이고 PG 정도나 되어야 새로운 것을 맛볼 수 있는 건프라를 끝으로 

몇년간 떠났던 프라모델이 다시 몹시 당기게 되었네요.


아직 리깅 작업에 대해 배울 것이 많다라고 생각해서 좀 더 심도있게 목범선 (진짜 나무로 조립하는 모형) 을 

다음에 시도해볼 생각입니다. 통제가 안되는 페이퍼 크래프트에 비해 리깅 작업은 제 손재주로도 어느정도

비빌 수 있는 수준인 것 같아서 말이죠. (페크는 딱풀 떡칠에 종이 구김 등등;)

다만 목범선은 작업환경이 도색보다 더 큰 장소가 필요하기 때문에 당장은 본격적으로 달려들긴 어려울 거 같고,

미래의 버킷리스트에 전열함 몇개 넣어두고 지금은 간단한 보트 수준으로 도전해볼 생각입니다.




남은 작업은 진짜배기라고 할 수 있는 도색작업입니다.

요즘 날씨가 너무 습해서 도저히 작업할 환경이 안되고, 집에 도색 시설이 없기 때문에

구석에 잘 두었다가 날씨가 풀리면 호다닥 해치워야 겠지요.

그리고 무사히 작업을 마치고 이 글을 쓸 수 있도록 필수적인 조력을 베풀은 이케아 높낮이 조절 책상에 경의를 보냅니다.

작업 위치에 따라 책상 높이 조절하면서 편히 허리를 펴고 작업하지 않았더라면 두세주는 더 걸렸을 겁니다;





tt01.jpg


Coming soon...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9] 맑은하늘 2018.03.30 1750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09025
28507 Palm m515 배터리를 싼 가격으로 교체 성공 [3] newfile 두치 08.17 31
28506 또 왔네 왔어요 +_+ [16] updatefile 바보준용군 08.14 246
28505 자바가 유료화 되었다고 하네요. [5] 해색주 08.13 224
28504 오랜만에 KPUG 들러봅니다. Palm m100과 함께...! [15] file 이강원 08.13 221
28503 모형 근황 [5] file matsal 08.12 117
28502 구글 카메라 포토스피어 없어졌나보네요 [7] TX 08.11 131
28501 새 건물과 네트워크 선로, 와이파이. [6] TX 08.10 165
28500 펌, 링크] palm 새로운 모델 유출 [9] file 앙겔로스 08.10 194
28499 왔어요 왔어 !!!!! [6] file 바보준용군 08.09 202
28498 [지름 은 아름 다워라] 질렀습니다....드디어 ....드디어 ㅠㅠ [6] 바보준용군 08.08 239
28497 Nice boat [9] file matsal 08.08 170
28496 컴프레샤 방음부스 DIY [7] file matsal 08.07 143
28495 상태를 알 수 없는 palm m515 2개 -> 잘 됩니다. [20] file 두치 08.06 210
28494 오늘 주행거리 20만 마일을 돌파 하였습니다. [15] file minkim 08.06 194
28493 모형 근황 [8] file matsal 08.05 148
28492 10년 이상 구형 에어컨과 신형 에어컨 전기사용량 차이.. [8] Pooh 08.04 294
28491 옆동네 글/ 국가보훈처가 발굴하여 등록한 유공자 사례... [4] 맑은하늘 08.04 127
28490 박종철 열사 아버님이 영면하셨다고 합니다. [5] 왕초보 08.03 111
28489 가난할 수록 아이에게는 비싼걸 사주세요. [20] 최강산왕 08.03 256
28488 스냅드레곤 710 탑제한 그 폰이 도착 했습니다. [5] file 스파르타 08.02 220

오늘:
265
어제:
1,740
전체:
11,283,1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