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국산화.. 필요한 걸까요.

2019.04.04 05:47

왕초보 조회:346

우리나라 자전거 하면 떠오르는 삼천리 자전거.. 아마 국내 생산은 접은지 제법 된 걸로 알고 있습니다. 2018년 국내 가전에서 LG가 ㅅㅅ을 제치고 1등을 먹었다는데. ㅅㅅ TV는 이젠 해외 생산이라고 합니다. 국내에서 제대로 구입해도.. 수입판매원: ㅅㅅ전자 라고 씌어있는 것을 심심찮게 볼 수 있다고 합니다. 전화기도 마찬가지.


반도체 조차도 해외 생산/조립이 (생산과 조립이 다릅니다!) 흔해지고 있는 현실에서.. 어떤 특정 기업이 우리나라 수출에 기여한다는게 별 의미가 없을 수도 있는 시대가 되었습니다. 특히 GNP를 얘기할때는 그런게 잡힐 수도 있지만, 실제 생활에 영향을 주는 GDP를 얘기할땐 전혀 잡히지 않죠. 즉 ㅅㅅ이 망하면 나라가 망한다는 얘기가 (원래도 비현실적이었지만) 점점 더 비현실적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주요한 기술 얘기가 나올때마다 나오는게 "국산화", "국산화율" 얘기입니다. 이건 또 무슨 의미가 있을까요. 기술을 우리가 갖고있으면 맘대로 뭔가 할 수 있을 것 같기는 한데 이게 아무때나 나오는게 맞는 얘기인지 모르겠습니다. 예를 들면.. 반도체 (제가 이쪽 일을 하고 있어서 조금 까칠합니다 ^^) 기술 얘기가 나올때마다 시스템 반도체 쪽은 너무 뒤쳐져 있기때문에 CPU 코어를 국산화 해야 한다.. 흠 이바닥을 몰라도 너무 모르는 분이 하시는 얘기인지는 금방 알겠는데, 그런 전혀 모르는 분(들)이 또 목소리 내는 곳에 감투는 다 쓰고 계시기도 하거든요.


꼭 이런 얘기 나오면 학계나 업계에 지원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는 얘기도 덧붙이는데요.. 학계는 이해가 쪼끔 가는데 업계 얘기는 왜 나오는지. 기술 개발하는 중소기업 지원보다는 어차피 지원 필요없는 초거대기업에만 몰아줄 거면서 말이죠.


국내 개발된 자주포나 전차 얘기에서도 빠지지 않는 파워팩의 국산화 문제.. 꼭 국산화 해야 하는 절박한 이유라도 있나요 ? 비행기는 어느나라건 다른 나라에서 제트 엔진 사오는거 전혀 거리낌 없는 눈치던데 말입니다. 한두 회사나 한두 나라가 언제라도 적대행위를 할 수 있는 절대절명의 위기라면 또 다른 얘기이기는 하겠습니다만. 하긴 외교는 완전 전병 (사실 정부가 가사상태였던 지난 두 정권에서는 당연한 결과였겠습니다만)인 상황에서는 매우 중요했다가 지금 제대로 기능하는 정부가 들어오니까 이런 얘기를 할 수 있는 자유도가 생긴 것일지도.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3257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1425
28750 7인치 터치 스크린 디스플레이를 샀습니다. [2] file TX 08.24 83
28749 고물 테블릿을 이용한 BTTF(백투더퓨처) 시계 만들기 [7] file 건설노무자 08.22 153
28748 인터넷 속도 때문에 골치를 썩었습니다. [1] 수퍼소닉 08.22 83
28747 아이폰 최신모델 + 애플워치 버그 matsal 08.21 79
28746 그러고 보니 외국 와서는 나이가 몇살인지를 까먹기 시작했네요. [5] 최강산왕 08.19 164
28745 아이폰XS 할부조건 가격비교 [5] matsal 08.19 113
28744 아이폰XS 로 가려는데... [12] file matsal 08.16 189
28743 휴가 계획!!! [7] 바보준용군 08.12 231
28742 노트북 구매와 터치모니터가 도착 하였습니다. [5] file 스파르타 08.09 232
28741 아 우울... [5] file 바보준용군 08.08 243
28740 공기청정기 비교 테스트 결과 나왔는데 ㅠ 우울합니다. [10] file 앙겔로스 08.08 231
28739 꼭 가보고싶은 식당이 생겼습니다 [16] 바보준용군 08.05 289
28738 엘파소 총격사건 : 저희 가족은 무사합니다 [19] minkim 08.04 299
28737 자작 자동문/블라인드입니다 [8] 건설노무자 08.03 235
28736 터치형 포터블 모니터를 구매하였습니다. [7] file 스파르타 07.31 290
28735 내장 사운드 출력과 유전원 usb 허브의 상관관계 [6] TX 07.31 157
28734 HDMI Splitter 재구입 [4] file 건설노무자 07.31 162
28733 지옥의 레이싱 [6] 바보준용군 07.31 181
28732 갖고 싶은게 생기긴 했는데 -_-.....거참 멀고먼... [16] 바보준용군 07.29 300
28731 메인노트북 고민하다 구매하였습니다. [4] file 스파르타 07.28 229

오늘:
109
어제:
2,687
전체:
12,421,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