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기 및 구매후기


닌텐도 라보 첫 소감

2018.05.13 19:06

matsal 조회:655

현재 가장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루트인 일마존 직구를 통해 라보를 구입했습니다. (일본 아마존 특전 포함)

버라이어티 (6개 one box) 하다보니 여러가지 생각이 들더군요...




1. 어린애 혼자서 하라고 만든 물건이 절대 아닙니다.

적어도 중학교 수준은 되거나 초등학교 고학년인데 과학상자 같은 걸 잘 만드는 과학소년 정도는 되어야 혼자 조립가능합니다.

아니.... 어른이라도 문과일평생 살아온 사람 + 손재주 없는 사람이라면 조립이 불가할 수준입니다.

처음 조립해본 RC 로봇은 상당히 쉬웠으나, 낚시대 조립시에는 엄청난 시간과 노력이 필요합니다.

RC 로봇이 비교적 조립도 간단하고 가장 처음에 나오는 거라 미끼상품처럼 일부러 쉽게 만든 것 같습니다.

그런데 낚시대는 어지간한 건담 HG 프라모델 수준 이상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2. 애보단 어른이 조립하는 걸 더 좋아합니다.

이과생 대학생이라면 아주 재밌게 조립하는 맛을 느끼실 수 있을 겁니다.

특히 조립 방식이 여러가지로 궁리한게 느껴지고 독특하거든요.

나름대로 공간지각능력이 있어야 하므로 종이접기처럼 건담 프라모델 조립하는 것보다 어렵습니다.

그런데 애는 싫어하더군요.... 이과생 소질이 별로 없긴 합니다만 -_-;

여튼간에 조립 난이도 만이 아니라 조립 취향도 이과생에 가까운 물건입니다.

이거 이름이 닌텐도 '라보' 였죠? 이름부터 이과충 냄새가 풀풀 풍기지 않습니까?


3. 분해와 재조립은 필연

라보 버라이어티 세트는 총 6개 조립하도록 되어 있는데, 문제는 부품을 서로 공유해서 쓴다는 것입니다.

RC카만 비교적 간단한 터라 조립해도 다른 거 만들 때 다시 분해할 필요가 없는데,

낚시대 같은 경우 모든 플라스틱 부품과 줄을 사용하기 때문에

다른 거-피아노 같은 걸 만들려면 낚시대에서 줄을 뽑아내서 재활용 해야 합니다.


여기서 생기는 문제가 종이박스의 내구성인데, 조립하는 형태를 보면 파괴적인 형태로 체결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즉, 분해를 시도하면 헐거워져서 다음에 다시 연결하면 제대로 작동을 보장할 수 없다는 말입니다.

장기적으로 본다면 중국에서 나올 플라스틱으로 된 내구성이 좋은 서드파티 제품을 반드시 구입하게 되리라 봅니다.


4. 게임은 의외로 재밌다

RC카 같은 경우엔 별로였습니다만 (애는 무섭다고 도망감)

낚시 게임은 굉장히 재밌었습니다. 낚시줄도 그럴듯하고 진동으로 감는 맛도 좋았고

물고기가 도망가 버리는 게임스러운 부분도 충분히 준비되어 있어서 

한시간동안 고생하면서 조립한 보람이 있더군요.

다른 게임들도 전부 재밌을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낚시대 하나로도 돈 보상을 한다고 느꼈습니다.


...... 문제는 이제 다른 거 조립하려면 낚시대 분해해야 한다는 거... _no

나중에 다시 하려고 해도 재조립이 두렵습니다.






뭐랄까... 만든 자들의 검은 꿍꿍내가 느껴지는 게임이었습니다.

정상적으로 제대로 된 제품 - 플라스틱으로 내구성이 보장된 - 으로 발매하기엔 컨트롤러가 비싸고

게임의 수준도 얕은 편입니다. 그걸 종이박스로 바꿔서 조립하는 재미를 느끼게 하면서

동시에 컨트롤러의 단가를 확 낮추는 묘수를 부리는 겁니다. 게다가 종이박스 재질 때문에 내구성도 거지같고

부품도 6종류 전부 다 넣지 않고 공유하도록 해서 더 빨리 부서지도록 해놨습니다.

제품의 내실을 다지기 보단 제품을 적절히 부숴버리니 오히려 상품가치가 생기는 마법인 셈입니다.

과연 교토 태생이라고나 할까요...


결론

위에서 언급한 대로 아이들만을 위하거나 바쁜 아버지/이과충이 아닌 어머니를 대상으로 한 게임이 절대 아니란 걸 명심하고,

휴일에 몇시간동안 조립해서 아이들 놀게 해준다고 생각하고 미리 각오(?)하고 구입하는게 적절한 게임입니다.

아직 한국에는 출시 안되서 일본어판 구하면 일어/영어만 지원된다는 것도 유의하시고요.


저는 나중에 중국에서 플라스틱으로 된 각각의 컨트롤러가 나온다면 반드시 구입할 겁니다.

동시에 6개의 장난감을 사용할 수 없다는 것이 불편하고, 내구성 때문에 금방 고장날 것 같아서 말이죠.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17 BOSE sleepbud 사용기 [14] file matsal 10.27 224
1116 샤오미 홍미노트5 및 어메이즈핏 빕(Amazfit Bip) 간단 사용기(작성중) [1] 키토 10.09 256
1115 체리 저소음 흑축 키보드 Cherry MX silent board [2] 영진 09.24 250
1114 초음파 세척기 사용후기 [12] Lock3rz 09.21 260
1113 레노버 M72e 베어본 조립. [9] file 박영민 07.19 705
1112 라이젠 2400g로 HTPC를 만들긴했는데.... [6] shootingstar 06.16 867
1111 커피 자동머신 간단 리뷰 스텔라 2 [6] file 스파르타 06.16 433
1110 월요금 없이 즐기는 뷰잉 셋톱박스! cgv OCN OGN! 까지 가능! -개봉기 [2] 스파르타 06.03 581
1109 LG 그램 15 2018 사용기 [6] matsal 06.03 515
1108 라이젠 레이븐 릿지 2200g 영상 리뷰 입니다. [4] 스파르타 05.30 330
» 닌텐도 라보 첫 소감 [8] matsal 05.13 655
1106 상남자式 공기청정기 DIY [4] file matsal 05.11 583
1105 공기청정기 사용기 - 위닉스 AZBE380 [5] file matsal 05.10 525
1104 나인봇 es2 보조 배터리 장착기 [6] file 바보준용군 05.08 4511
1103 괴랄함 or 유용할지도 모르는쓸때 없는멀티탭(power bagel) and 파란 만장한 나인봇 es 보조배터리 구입기 [4] file 바보준용군 05.03 858
1102 Amazfit Bit 사용기 2 [4] FATES 05.03 643
1101 4년간 사용한 DELL XPS 15 9530 까기 [1] file matsal 05.01 717
1100 나인봇 ES2 구매기 겸 사용기 [4] file 바보준용군 04.24 2781
1099 중국산 이어폰 가성비 끝판왕? [7] file matsal 04.24 1638
1098 아이폰8 범퍼케이스 [2] file matsal 04.23 1050

오늘:
363
어제:
3,216
전체:
11,557,6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