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점점 추워지는 날씨에 따끈한 국밥이 생각나지 않으세요?

모두 맛점하시길 바랄게요. 

 

 

아래에서 틀린 문장은?

 

1) 효리의 바램은 상순이가 그녀의 마음을 받아주는 것 이었다. 

2) 내 마음을 받아주기를 바래요.

3) 유리 씨, 당신을 볼 수 있길 바랍니다.

4) 그녀가 내게 와주기를 바랐다.

 

 

 

 

 

 

 

 

 

 

 

 

 

 

 

 

 

 

 

 

 

 

 

 

 

 

 

 

 

 

 

 

 

 

 

 

 

 

 

 

 

어때요? 다 맞추셨나요?

 

 

 

정답은  1)번과  2)번입니다.

 

1) 바램 ---> 바람 

2) 바래요 ---> 바라요

 

 

 

 

 

 

우선 '바라다'와 '바래다'의뜻을 살펴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바라다

1) 생각이나 바람대로 어떤 일이나 상태가 이루어지거나 그렇게 되었으면 하고 생각하다

2) 원하는 사물을 억거나 가졌으면 하고 생각하다.

3) 어떤 것을 향하여 보다.

 

바래다

1) 볕이나 습기를 받아 색이 변하다.

2) 볕에 쬐거나 약물을 써서  빛깔을 희게 하다.

3) 가는 사람을 일정한 곳까지 배웅하거나 바라보다.

 

'바람'은 ' 바라다'의 명사형이므로  "바라다 - 바라서- 바라므로-바라요" ... 이렇게 변화되어 사용됩니다. 

그렇지만 요즘은 '~바라요' 보다 '~바래요'를 더 많이 사용하고 있죠?

울고 있는 애인을 앞에 두고 " 철수씨, 눈물을 거두기를 바라요." 이러면 아마 철수씨는 파안대소 할겁니다.

말은 살아있는 생물과 같기에 언젠가는 '바라요' 보다는 '바래요'가 표준어가 될 수 있겠지만 현재는 '바라요'가 맞습니다.

 

 

 

모두들 맛점하길 바라요. (응? 어색 어색.... ㅡㅡ::)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736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1204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4] KPUG 2019.10.17 1244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4430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2755
28951 여행은 돈안들이는게 최곱니다 (그러니까 질렀다는겁니다) [17] file 바보준용군 06.27 280
28950 자동차정기검사 교통안전공단 찾아보다가, 주정차문자알림 어플 찾았네요 [14] 맑은하늘 06.27 189
28949 SKT 2G를 종료한다는데 좋은 방법 있을까요? [19] 늘푸른나무 06.25 354
28948 애플의 신세기가 열리고 있습니다. [12] 해색주 06.24 315
28947 맥북 프로 2010 [16] 해색주 06.22 280
28946 늦은 지름 신고..간만에 여유로운 주말 아침..잡담.. [7] file 아람이아빠 06.21 223
28945 회사에서 일이 참 많네요. [5] 해색주 06.16 333
28944 사고 처리 했습니다 [12] 바보준용군 06.12 403
28943 순정내비 없고 올인원 안될때 이방법도 괜찮은거 같아요. [12] file 스파르타 06.11 348
28942 사고 났는데 빡칩니다 -_- [21] file 바보준용군 06.10 393
28941 뜬금없는 옛날 기억 [17] 낙하산 06.10 278
28940 영화 레버넌트를 봤습니다. [4] 최강산왕 06.08 271
28939 인터넷의 변화 [12] TX 06.04 388
28938 근황을 알리는 시 하나 써 봤네요. [11] 맑은샛별 06.04 258
28937 회사 건물에 확진자가 발생해서.. 재택근무중입니다. [13] 인규아빠 06.03 327
28936 하루 휴가, 자동차 서비스센터 와있습니다. [7] 해색주 06.03 255
28935 [지름] 메로나 구매했습니다. ( '') [10] 나도조국 06.03 272
28934 [데이터 주의] 올해 초 유럽 여행 사진 [10] file Lock3rz 05.31 247
28933 우리 동네 캣맘 근황-_- [23] 바보준용군 05.27 400
28932 [지름신고] 9만원의 행복 [13] file 바보준용군 05.26 354

오늘:
297
어제:
2,304
전체:
13,397,7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