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역시 틀린 지문 찿기입니다.

 

 

1) 아이패드 파는 데를 가르쳐 주세요.

2) 비행기 대신 선박으로 가는 데에는 얼마나 돈이 들까요?

3) 대륙의 태블릿이 생각보다 너무 비싸데.

4) 효리가 노래를 안 부른데.

 

 

답은 다들 아시죠?....^^

 

 

 

 

 

 

 

 

 

 

 

 

 

 

 

 

 

 

 

 

 

 

 

 

 

 

 

 

 

4)번이 정답입니다,

 

 

 

~ 데

 

1) '곳'이나 '장소'. '일'. '것'. '경우'의 뜻을 나타내는 의존명사는 '데'입니다.

     '데'는 의존명사이므로 띄어 씁니다.

 

2)  이유나 까닭을 뜻하는 연결의미이면 '~는데/~은데'로 붙여 씁니다

 

3) 예외적인 '데'의 쓰임새로 

    ~는데....라는 연결 어미나 종결 어미일 경우

 

(예) 자고 있는데 사이렌이 울렸다. (연결 어미)

        효리는 다 좋은데 이런 점은 나빠 .(연결 어미)

        아이유가 생각보다 춤 잘 추는데. (종결 어미)

        돈을 많이 벌었는데. (종결 어미)

 

 

~ 대

 

1) 어말(語末),어미( 語尾)로 쓰일 경우 남의 말을 옮기는 뜻을 나타내는 해체의 종결 어미('~다고 해' 가 줄어든 말)

 

(예) 산타할아버지가 선물을 안 주신대.


 

2) 예외적인 '대'의 쓰임새로 놀람이나 못마땀함을 나타내는 경우에도 쓰입니다. 

 

(예) 아이유는 얼굴이 왜 이리 귀엽대.

 

 

 

 

 

 

저는 국어를 전공하지 않았습니다만 우리 한글을 사랑합니다.

본 연재글은 제가 인터넷 서핑을 하는 중에 유난히 많이 틀리는 맞춤법 오류를 메모해 두었다가

제가 아는 작은 지식과 인터넷 검색의 도움으로 오늘까지 10회에 걸쳐 계속할 수 있었습니다.

자꾸만 '강좌'라고 말씀해 주시는 가족들이 계시지만 '강좌'는 절대 아닙니다.

제가 그런 수준의 국어 전공자가 아니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저 역시 이번 연재를 통하여 다시 한 번 맞춤법에 대한 지식을

많이 복습하였고 또 얻었습니다.

부족한 글을 연재하는 동안 우리 한글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나누어주신 많은 가족들에게 감사드립니다.... (__)

적어도 지금까지 연재했던 아래의 글만은 자신있게 사용하실 수 있기를 희망하며 복습하시란 의미로 다시 링크 걸어두겠습니다.

 

1) 몇 일/며칠    http://www.kpug.kr/1120225

2) 로서/로써     http://www.kpug.kr/1122423

3) 이오/이요     http://www.kpug.kr/1126445

4) 결재/결제     http://www.kpug.kr/1128501

5) 든지/던지     http://www.kpug.kr/1130377

6) 부딪치다/부딪히다       http://www.kpug.kr/1133729

7) 되다/돼다    http://www.kpug.kr/1135875

8) 안/않            http://www.kpug.kr/1137537

9) 어떻해/어떡해/어떻게   http://www.kpug.kr/1139082

 

그리고 10)번은 "하하하하너불님"께서 올리신 글입니다.( "불토님"의 요청이었지만 허락도 받지 않고 올려서 죄송합니다....^^ )

10) 숫/수 , 율/률   http://www.kpug.kr/1126854

 

조금 쉬었다가 다음 기회에는 '강좌' 형식의 글이 아니라 '비교' 형식의 짧고 가벼운 글로 찿아뵙겠습니다.icon28.gif

 I'll be back .... ^^::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최종 보고] 운영비 모금. 말씀 드립니다 [2] KPUG 2019.12.28 245
공지 [공지 -중간 보고] 모금 중간 보고드립니다 [14] KPUG 2019.10.29 774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24] KPUG 2019.10.17 800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2] 맑은하늘 2018.03.30 3999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2214
28867 인생이 2015년에서 멈춘거 같은 느낌이네요.... [1] new tntboom 02.19 15
28866 8개월간의 힘든 항암치료를 마치며... [9] update 敎主 02.19 63
28865 조금 홀가분하게 떠나보고 싶었는데, 마음처럼 안되는군요. [5] update 해색주 02.16 184
28864 빅지름 하였습니다. [10] updatefile 스파르타 02.12 208
28863 턴테이블을 하나 샀습니다. [21] 노랑잠수함 02.12 165
28862 봉준호 감독님 대단하시네요!! [4] 박영민 02.10 146
28861 조만간 맥북 프로 2010 업그레이드 할 것 같습니다. [6] 해색주 02.09 137
28860 뭐 줏어먹을 게 있다고 [4] 해색주 02.09 122
28859 작은차로 차박을 6번 [7] 바보준용군 02.09 143
28858 통신학회 이번에도 다녀왔습니다. [4] 스파르타 02.08 98
28857 뜬금없는 차 자랑...^^ [14] file 노랑잠수함 02.06 203
28856 쓸때없는 구상 다마스 캠핑카 [13] file 바보준용군 02.05 206
28855 요새 가지고 노는 장난감입니다. [7] Lock3rz 02.04 169
28854 이번엔 대부도 차박을 다녀 왔습니다 ㅡ. ㅡ [11] file 바보준용군 02.02 190
28853 미니멀리즘을 추구해야 하는데 [10] 해색주 02.01 188
28852 오늘도 철없는 아재는 뭔가 쓰짤 때기 없는걸 집에 들였습니다 [6] file 바보준용군 02.01 169
28851 노트북 셋팅이 어느정도 끝났습니다. [3] file 스파르타 02.01 114
28850 새 밥벌이 머신 구매 하였습니다. [19] file 스파르타 01.28 308
28849 미니멀 캠핑을 지향 하는데 졸지에 오토 캠핑이 되버렸네요 [10] file 바보준용군 01.27 225
28848 모두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2] file 박영민 01.25 113

오늘:
298
어제:
2,734
전체:
12,983,0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