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20230304_123937.jpg

정확하게는 거짓말이 아니라.. 행동으로 속인다고 해야 하나...
배변 패드에 볼 일 볼 때마다 작은 간식을 주고 있습니다. 간식 안 준다고
배변 패드에 안 싸는 것은 아닌데.. 예전에 보상이 없으니 배변 패드 가장자리에
싸거나 일부러 패드 옆에 싸는 만행을 저질러서 그냥 무조건 주고 있습니다. ㅠㅠ
근데, 언제부터인가 패드에 안 싸고 싸는 척 하고는 나 볼 일 봤어요 하고는 쪼르르
와서는 간식 달라거나 간식통 있는 곳에서 앉아 빤히 쳐다 봅니다.
새 패드에 볼 일 본 흔적도 없는데..
심지어 볼 일 보고 저한테 보상으로 간식 하나 받아 먹고,
다른 식구들한테도 가서는 자기 볼 일 봤다고 빨리 보라고.. 간식 달라고..
어릴 때는 오줌을 일부러 여러 번 나눠 누는 듯 해서 보상 간식을 안 주었습니다.
그랬더니 정상적으로 다시 볼일 보고..
하루에 산책을 3번씩 나갔더니 (산책 나가서 볼 일 볼때는 좀 큰 동결건조 간식 줬어요)
집 안에서 볼 일 안 보고 야외에서만 볼일 볼려고 해서 식겁 했네요.
(날씨가 안 좋은 날에도 실내에서 참고 볼 일 안 볼려고 해서 애 먹었습니다.)

그리고 오늘 새롭게 깨달은 사실 하나..
현관 밖에 택배나 사람 소리가 시끄럽게 날 때 둔감화 훈련시킨다고 소리 날때마다
간식을 주고 있습니다. 그래서 짖지 않도로 하고 있는데..
저희 강아지가 현관을 주시할 때 마다 제 손이 간식 봉투를 잡는다는 것을 깨달은
모양입니다. 수시로 현관 보면서 짖을 듯한 액션을 취하면서 저를 봅니다. 간 보네요..
ㅠㅠ 저희 집 강아지가 저 보다 한 수 위인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 updated 230805Sa [24] KPUG 2023.08.05 1602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4] 맑은하늘 2018.03.30 24522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100] iris 2011.12.14 434589
29611 장난감 팔아서 니뽄 여행 갑니다-_- [4] file 바보준용군 05.22 92
29610 전기차 할인이 있을까요? [5] 해색주 05.21 66
29609 자괴감... [16] 엘레벨 05.17 176
29608 ps4 프로 매드맥스 폴아웃 에디션 [3] file 바보준용군 05.17 74
29607 직구 금지 [9] TX 05.16 155
29606 앞으로 부동산 예상 해봤습니다 [7] file 바보준용군 05.14 193
29605 애플의 M4 CPU가 나왔네요. [6] 해색주 05.12 147
29604 벗어날 수 없는 중고인생, 그나마 고장도 안나네요. [14] 해색주 05.10 204
29603 요즘 제가 완소 하는 장난감 best 1 [13] file 바보준용군 05.09 169
29602 연중 행사 같은 허리 통증으로 연차를 내었습니다.(2) [8] 하뷔1 05.08 80
29601 4시 출첵/ 4시 뜬 눈/ 피곤한 삶....요즘 몇일 [9] 맑은하늘 05.08 81
29600 회귀수선전이라는 선협물을 아시나요? [2] 해색주 05.08 88
29599 연중 행사 같은 허리 통증으로 연차를 내었습니다. [8] 하뷔1 05.07 86
29598 연휴 잘 보내고 계신가요? [8] 해색주 05.05 112
29597 Lenovo M10 Plus (3세대) (= Lenovo K10 Pro LTE)를 주문했습니다만... [7] 슈퍼소닉 04.25 251
29596 다이소에서 5000원 짜리 맥세이프 충전기를 사봤습니다 [19] file 바보준용군 04.24 276
29595 퇴사합니다. [24] 스파르타 04.23 285
29594 몇년(?)만의 글/ 주위에서.....극단적 선택 듣고 난 후 소 고 [14] 맑은하늘 04.23 274
29593 (약스포) 드라마 Fall Out 봤습니다. [3] 하뷔1 04.22 145
29592 다들 은퇴 준비는 잘 되어 가시나요? [8] 윤발이 04.22 204

오늘:
45
어제:
603
전체:
15,213,7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