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저는 은행에 다니고 있습니다. 예전 회사도 은행이었지요.


 근데 사람들이 생각하는 일반적인 은행원, 지점에서 미소를 지으며 고객을 응대하고 상담하고 펀드나 대출/카드를 권하는 일반적인 은행원은 아닙니다. 저도 초급 시절에는 잠깐이나마 지점에서 근무했고 카드 영업 압박 때문에 고민하고 어떻게 하루하루 살아야 하나, 나는 이런거 못하는데 이직해야 하나 고민했던 적도 있습니다. 그러다가 원래 해보고 싶었던 일로 자리가 나서 발령이 나서, 해당 분야 일을 오랫동안 해오고 있습니다. 어찌 보면 좀 다른 분야에 왔다가 다시 자기 일을 찾은 거라고 볼 수 있겠네요.


 업무는 데이터 분석이었고, 실제 자료를 추출해서 가공하고 이를 기반으로 보고서를 쓰거나 모델을 만들거나 시스템으로 구현하거나 캠페인 대상자를 추출/실행/결과 분석 하는 업무라고 생각하면 쉬울 것 같습니다. 지금 회사에서는 여기 더해서 머신러닝 모델을 만들고 시스템에 적용하고 결과물을 분석하는 일도 하고 모델 기반의 대상자를 산출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 및 유지/개선하는 업무도 하고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데이터를 다룰줄 알아야 하니까, Oracle/Impala와 같은 SQL을 사용하고 Python을 이용해서 모델링을 하거나 분석 업무를 하고 있지요.


 예전에는 은행원이라고 말할 수 있었는데, 이직하고 나니까 데이터 분석가 또는 데이터사이언티스트에 더 가까운 사람이 되었네요. 업무도 그것에 한정되어 있고 전문계약직이라서 일반적인 은행원 업무는 할 수 없으니까요.


 같이 일하는 차장님과 커피 마시면서 대화를 하다가, 이런 주제가 나왔습니다. 


 금융이라는 게 예전에는 참 재미있고 돈도 많이 벌고 해서 좋았는데, 나이를 먹고 나니까 좀 공허하다. 내가 만드는게, 내가 만들어내는 서비스가 뭔가 사람들에게 좋고 실질적으로 인간세계에 뭔가 기여를 했으면 하는데 그게 없다고 말이죠. 그분은 아이들과 취미로 도마뱀을 키우다가 이제는 거의 전문적으로 도마뱀 브리더로 나아가려고 준비중입니다. 


 저는 아직 뭘 어떻게 준비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오랫동안 준비하는 스타일이라서 지금부터 고민하고 차분히 해보려고 합니다. 원래 데이터분석 하고 모델링 일을 전문적으로 해보고 싶었고, 이전 회사에서는 팀장이라는 어중간한 위치에서 모델링에는 손을 못대고 있었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그 시절에도 하려고 하면 할 수 있었는데, 여러가지 제약사항이 있었고 그것 때문에 제가 안했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지금은 정말 토가 나올때까지 코딩하고 모델링 세팅하고 하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아내가 최근에 10년은 더 늙었다고 하더군요. 그래도 하고 싶은 일을 하고 있어서 행복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뭔가 노후를 그리고 더 이상 회사를 다니는게 아닌 그 무언가를 하려면 뭘 준비해야 할지 생각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접속 오류 사과드립니다. [2] KPUG 2022.02.05 1115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리며, 미리 모금 동참, 감사드립니다. [28] KPUG 2021.06.26 1961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3] 맑은하늘 2018.03.30 6945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99] iris 2011.12.14 416428
29299 매주 토요일 오후 5시 그냥 같이 가시죠 [3] file 바보준용군 09.22 124
29298 9월 알뜰폰 요금제도 8월과 비슷하지만, 새로운 것이 나왔습니다. [6] 수퍼소닉 09.19 129
29297 교통과태료 피싱 문자.. [1] 아람이아빠 09.17 107
29296 인생 처음으로 세컨카를 구입했습니다. [3] 램버트 09.17 134
29295 [뻘글] 이런 스마트폰....케이스 갖고프다요...추억팔이.. [3] 몽배 09.13 184
29294 4차 백신 맞을 때 조심해야 합니다 [9] matsal 09.08 213
29293 다들 무탈하신지... [4] 엘레벨 09.07 193
29292 윤발이님 장인어른께서 돌아가셔서 장례중이라고 하십니다. [12] 박영민 09.06 207
29291 30초에 한번씩 무한대로 전화기가 울립니다. [12] 엘레벨 09.04 221
29290 google hangout 쓰세요 ? [1] 나도조국 09.02 175
29289 갤럭시 S21+ 구매 예정입니다. [3] 해색주 08.28 213
29288 강제로 윈11로 갈아탔는데 영 마음에 안드네요 [12] 엘레벨 08.28 211
29287 갤럭시A53 충동구매(?) [2] 아람이아빠 08.26 194
29286 즐거운 아니 행복한 득템 [11] file 바보준용군 08.24 243
29285 인버터 에어컨 만세 ^^ [3] 인간 08.24 211
29284 첫 휴가낸날 [4] 인간 08.23 190
29283 모임이 계속 잡히네요 [1] 해색주 08.16 258
29282 주차장 접촉사고 났네요. [2] 해색주 08.15 277
29281 비온대요 조심하세요~ [1] 몽그리거 08.15 216
29280 8월 15일.. [1] 몽배 08.15 222

오늘:
904
어제:
1,238
전체:
14,524,5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