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전자동에서 에스프레소 내려서 아메리카노 마시면 약간 텁텁한 느낌이고

원두 봉투에 적힌 테이스팅 노트의 맛이 느껴지지 않았습니다.

핸드 드립은 깔끔한 맛과 그 맛들을 상상(?) 할 수는 있었는데..

그래도 기기 탓은 하지 않았습니다. 제 입맛이 구려서 그럴 거라 생각 했는데..

브레빌 밤비노.. 계속 헤메고 있는 중이지만 물총 현상은 해결 했구요..

지금 가지고 있는 그라인더(바라짜 버추소)의 한계인지.. 

지금 그라인더의 눈금이 2 입니다. 여기서 더 내려가봤자인데..

그라인더 뜯어서 다시 한번 청소하고 영점이라는 걸 한번 맞춰 봐야겠습니다.

그게 되는지 모르겠지만.. 커피머신과 같이 구매할려고 했던 세테270은

가격이 예전에 제가 봤던 가격이 아니라.. 행사나 업그레이드 하는 도중에

기다리거나 당근에 물건 올라오길 기다리는 중 입니다.


바텀리스 포터필터로 추출 되는 거 확인하면서.. 테스트 하는 중 입니다.

그나마 정추출에 가까운 추출 해서 아이스 아메리카노 한잔 했습니다.

예전에 갤럭시 스마트폰에 번들로 끼어 준 일반 이어폰 듣다가 AKG 이어폰

써보고 놀라운 음질 변화 만큼의 느낌입니다.  

유튜브 보고 미리 예습(?) 한 덕분에 한 20잔만에 추출다운 추출 해 보네요.


가정에서 1~2명이 하루 10잔이하정도 사용하실거라면 브레빌 밤비노 추천 합니다.


비록 새 제품에 밀려 구석에 밀려 난 필립스 커피머신아.. 그동안 수고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 updated 230805Sa [24] KPUG 2023.08.05 1602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4] 맑은하늘 2018.03.30 24522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100] iris 2011.12.14 434589
29431 강아지는 털빨.. [5] file 아람이아빠 06.29 185
29430 제주도 여행 [1] file 상호아빠 06.27 164
29429 갤럭시 A34 하나 주문했습니다. [8] 수퍼소닉 06.27 607
29428 드디어 마눌님의 허락이 떨어졌습니다. [8] 해색주 06.26 199
29427 강아지 산책.. 장마 시작 ㅠㅠ [5] file 아람이아빠 06.26 137
29426 간만에 밤을 새고 있네요. [6] 해색주 06.24 150
29425 예후가 좋지 않을 것 같습니다 [28] 나도조국 06.22 256
29424 절반의 성공 [7] file minkim 06.15 247
29423 마라탕면 먹다 말았습니다. [7] 해색주 06.14 208
29422 저는 또 괴랄한걸 사왔습니다 [11] file 바보준용군 06.14 218
29421 오랫만에 와보네요. [4] 제이티 06.12 192
29420 카톡 탈퇴 [26] Alphonse 06.11 261
29419 요즘 옛날 과자 말이 많네요.. [10] 아람이아빠 06.09 219
29418 저가 면도기를 질렀습니다. [4] 해색주 06.08 169
29417 컴퓨터 수리,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12] minkim 06.08 188
29416 이번에는 좀 양호한게 집에 택배로 날아왔네요 -_- [6] file 바보준용군 06.08 154
29415 지름 글이라도 꾸준히 올라오는 건 좋네요. [13] 수퍼소닉 06.07 150
29414 다시 돌아온 딜을 보고 또 질렀습니다. [4] file minkim 06.07 122
29413 저도 몇 개 질렀습니다.(키보드 아님) [9] 해색주 06.06 126
29412 저도 질렀습니다. [7] file minkim 06.06 123

오늘:
45
어제:
603
전체:
15,213,7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