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좀 재미있는 일은 없을까요?

2022.10.25 00:24

해색주 조회:4090

 회사에서는 업무도 맡았고 고정적으로 하는 일도 있고, 해보고 싶은 것도 마무리 해서 즐겁게 살고 있습니다. 계속 이곳을 다니는게 맞나 하는 생각을 하지만, 해보고 싶은 일이기도 하고 좀더 전문적으로 하는 방법을 배울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 같이 일하는 대리님이 술자리에서 '가슴이 뛰는 일을 하고 싶다.'고 말을 하는데 참 부럽더군요. 아, 나도 저렇게 재미나는 일을 할려고 노력할 때가 있었는데 이제는 그냥 돈 받으려고 회사 다니는 사람 같습니다. 이직하고 나니까 정을 붙이기도 어렵고 왠지 저도 용병처럼 느껴져서 갑갑한 마음이네요.


 작년에는 정말 어디든 취직해서 열심히 다니겠다고 생각했는데, 이제는 어떻게 10년 더 다닐 수 있지 생각도 하고는 합니다.


 좀 재미난 주제로 자게를 채워야 하는데, 매일 이런 쓸데 없는 고민만 적고 있네요. 다음에는 좀 재미있는 주제로 만나도록 하겠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공지] KPUG 운영비 모금. 안내 드립니다. - updated 230805Sa [24] KPUG 2023.08.05 1734
공지 [안내의 글] 새로운 운영진 출범 안내드립니다. [14] 맑은하늘 2018.03.30 24652
공지 KPUG에 처음 오신 분들께 고(告)합니다 [100] iris 2011.12.14 434743
29538 제 계정도 살아있네요. [1] klin 03.29 119
29537 생존신고-까마득히 잊고 있던 곳 [1] 아스트리우스 03.29 145
29536 고향에 돌아온 느낌입니다. [2] 까칠한입맛 03.29 279
29535 저도 생존신고. 사이트 아직 살아있네요. [1] 알콜머신 03.29 116
29534 제 계정도 살아있네요 반가워요 ㅎㅎ [4] 거니구이 03.29 177
29533 우와 정말 추억 돋습니다. [3] 오아시스 03.29 198
29532 KPUG 계정이 이직 살아 있음에 신기 [4] 외노자 03.29 347
29531 저도 생존신고 [6] _jin 03.29 212
29530 저도 생존신고 적어봅니다. [17] 상현아빠 03.28 239
29529 저도 생존신고 [14] 왕초보 03.28 187
29528 생존신고 + 옆집 난리.. [15] 윤발이 03.27 1235
29527 요즘 알리와 테뮤 때문에 국내 쇼핑몰이 고사 위기라고 하네요. [8] 해색주 03.25 773
29526 그는 좋은 키보드 였습니다 [7] file 바보준용군 03.19 349
29525 생존신고/ 전기차 스터디 중입니다 [28] 맑은하늘 03.18 300
29524 생존신고 - 해색주 [3] 해색주 03.15 200
29523 10여년 만에 컴퓨터 조립 ㅠㅠ [13] file Alphonse 02.22 506
29522 요즘 알뜰 0원으로 쓸수있는 요금제 [5] 메이플 02.22 369
29521 넷플릭스를 뒤늦게 보고 있네요. [6] 수퍼소닉 02.08 360
29520 2014 노트북을 3년 넘게 사용중입니다. [9] 해색주 02.07 321
29519 지르고 싶은 요즘입니다. [3] 해색주 02.04 204

오늘:
813
어제:
857
전체:
15,261,776